기사 (전체 1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축구 팬 설문 "가족과 치킨 먹으며 '직관', 가장 행복"
K리그는 한국 축구의 젖줄이다. 국내 리그의 뿌리가 튼튼해야 축구의 국제경쟁력이 높아지고, 팬들의 행복감도 커진다. 그러나 K리그는 국가대표팀 경기인 A매치와 국내 다른 프로 종목에 비해 인기와 관심이 상대적으로 떨어진다는 지적을 받아왔다.과연 그럴까...
신화섭 기자  2016-12-27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가족과 함께라서 행복한 축구장, 관람 문화 바뀐다
지난 7월 말 만장일치로 통합 대한축구협회장에 뽑힌 정몽규(54) 회장은 “지금의 축구 경기는 많은 팬들이 즐기는 문화가 아니라 선수와 감독이 승패만 가르는 식”이라며 “사람들의 관심을 끄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선수들이 모든 걸 쏟아내고 팬들이 즐기...
정재호 기자  2016-12-27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광주FC 팬들 '성적은 8위, 축구행복지수는 1위'
팬들이 축구를 사랑하는 이유는 다양하다. 응원팀의 승리에 기쁨을 느끼는가 하면, 경기 자체에서 즐거움을 찾는 이들도 많다. 그러나 응원팀의 성적과 팬들의 행복도가 반드시 비례하는 것은 아니다.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 기업 닐슨코리아가 함께 실시...
신화섭 기자  2016-12-27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축구 팬 47.9% "져도 좋다, 열심히만 해 다오"
흔히들 ‘행복은 성적 순일까’라는 물음들을 한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꼭 그렇지는 않다. 좋은 성적이나 성공이 행복을 보장하지는 않는다.이는 인생뿐 아니라 스포츠에도 적용된다. 팬들은 대개 자신이 응원하는 팀 또는 선수의 승리와 패배에 일희일비하기도 하...
박종민 기자  2016-12-27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이동국, 올해 K리그 팬들을 가장 행복하게 한 선수
이동국(37ㆍ전북 현대)이 실력과 인기를 겸비한 최고 스타임을 입증했다. 이동국은 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 기업 닐슨코리아가 최근 실시한 ‘2016 축구행복지수’ 설문 결과, 선수와 관련된 5개 항목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올해 응원팀에서 ...
박종민 기자  2016-12-28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잘 생기고 축구 잘 하고... 못 말리는 '이동국 인기'
실력 있는 선수가 반드시 인기도 많은 것은 아니다. 반면 실력이 없어도 인기는 높은 선수들도 있다.그런 점에서 이동국(37•전북 현대)의 존재감은 K리그에서 더욱 독보적이다. 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의 설문 조사 중 선수와 관련된 5개 문항...
신화섭 기자  2016-12-28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수원 축구팬, 수원 삼성 50%>수원FC 37%
올 시즌 K리그 클래식에서는 처음으로 같은 도시 연고팀의 더비가 성사됐다. K리그의 명가 수원 삼성과 올 해 클래식 무대에 데뷔한 수원FC의 맞대결이다. 만날 때마다 숱한 화제를 뿌린 두 팀은 올 해 4경기에서 수원 삼성이 3승1패로 우위를 보였다. ...
신화섭 기자  2016-12-29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K리그, ‘승리 지상주의’ 시대는 지났다
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가 실시한 K리그 팬들의 행복도 설문 조사에서는 그 동안 축구계를 지배했던 승리 지상주의 시대가 지나가고 있다는 유의미한 결과가 나왔다.응원하는 팀의 성적이 저조해도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다는 응답자가 55%...
정재호 기자  2016-12-29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K리그 팬들 "축구 관람 땐 치킨 먹는 게 가장 행복"
여행을 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게 바로 지역 먹거리를 맛보는 것이다. 팬들에겐 스포츠 경기 관람도 일종의 여행이다. 구장을 찾아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보면서 맛있는 먹거리를 먹는 건 팬들에게 큰 즐거움이다. 프로축구 K리그 각 구단들이 2016시즌 푸...
박종민 기자  2016-12-30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K리그 팬 "라이벌 팀에 큰 점수 차 역전승" 가장 행복
응원팀이 라이벌 구단에 0-1로 뒤진 채 전반을 마쳤다. 그러나 후반 시작하자마자 동점에 성공하더니 릴레이 골을 터뜨리며 5-1로 뒤집기 승리를 거뒀다.흔한 경우는 아니지만, K리그 팬들은 이런 경기에서 가장 큰 행복감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신화섭 기자  2016-12-30
[스포츠종합] [해피코리아] 축구-야구 팬 "종목은 달라도 행복은 하나"
종목은 달라도 팬들이 스포츠에 행복해 하는 이유에는 큰 차이가 없었다.한국스포츠경제는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와 함께 2016년 8월 야구(500명)에 이어 11~12월 축구 팬들(600명)의 행복도를 설문 조사했다. 국내 프로스포츠의 양대 산맥...
신화섭 기자  2017-01-02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K리그 한웅수 총장 "스포츠는 체험 상품, 가족 관중 증가 환영"
2016년 K리그 클래식 관중수는 총 180만1,403명(경기당 평균 7,866명ㆍ승강 플레이오프 포함)을 기록했다. 2015년(176만6,378명)에 비해 2% 증가한 수치다. K리그 챌린지가 지난 해 동원한 33만8,423명까지 합하면 약 214만...
정재호 기자  2017-01-02
[국내축구] [해피코리아] K리그 팬들 "홈페이지-앱, 영상ㆍ실시간 서비스 필요"
온라인과 모바일 시대가 되면서 시공을 초월한 콘텐츠 소비가 가능해졌다. 과거에는 가정에서 해당 시간에 TV프로그램을 봐야 했지만, 요즘에는 원하는 시간에 콘텐츠를 다시 보거나 이동하면서도 볼 수 있다. 초고속 인터넷과 스마트폰이 대중화된 덕분이다.플랫...
박종민 기자  2017-01-02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