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배구 팬들을 행복하게 하는 '역전승'과 '스파이크'
짜릿한 역전승은 스포츠의 커다란 묘미 중 하나다. 프로배구 V리그 팬들 역시 역전승에서 가장 큰 행복감을 느끼는 것으로 파악됐다.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가 최근 실시한 ‘2017 배구행복지수’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팬들은 가장 선호하는 승리의 종...
박종민 기자  2017-05-04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친구ㆍ치킨과 함께라면, V리그 보는 맛도 쑥쑥
배구는 ‘겨울 프로스포츠의 꽃’이라 불린다. 최근에는 농구 못지않게 높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경기장에서도 쉽게 ‘만원 관중’을 확인할 수 있다.그렇다면 배구장에는 주로 누구와 함께 갈까. 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가 최근 진행한 ‘2017 배구행복...
박종민 기자  2017-05-02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고예림이 누구야? ‘행복 아이콘’ 급부상하는 女배구 선수들
프로 선수는 팬들의 인기를 먹고 산다. 실력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인기다. 지명도가 높아질수록 자신의 몸값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그러기 위해선 팬들을 행복하게 해줘야 한다. 행복의 관점에서 프로배구 V리그의 최근 추세는 남성에 버금가는 ‘여성 ...
정재호 기자  2017-05-01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외모ㆍ실력ㆍ인성' 다 갖춘 문성민, V리그 인기남 재확인
프로배구 V리그에는 ‘다 가진 사나이’가 있다. 문성민(31ㆍ현대캐피탈)은 흔히 말하는 ‘완벽남’이다. 그는 조각 같은 외모와 뛰어난 실력, 거기에 인성까지 갖춘 선수로 평가 받는다.문성민의 인기는 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가 최근 실시한 ‘2017 ...
박종민 기자  2017-05-01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승리=행복’ 깨진 V리그,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었다
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기업 닐슨코리아가 실시한 ‘배구행복지수’ 설문 조사에서는 오랫동안 스포츠계를 지배해온 ‘승리=행복’의 공식이 이미 깨졌다는 유의미한 결과가 나왔다.프로배구 V리그 팬들은 ‘응원팀 때문에 행복했던 이유’로 ‘상황에 관계없이...
정재호 기자  2017-04-28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V리그 현대캐피탈, 성적ㆍ팬심 다 잡은 '행복 구단'
2016-2017시즌 프로배구 V리그 팬들의 기대치를 가장 많이 충족시킨 팀은 현대캐피탈로 조사됐다. 현대캐피탈은 성적(챔피언결정전 우승)과 팬심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의 ‘2017 배구행복지수’ 설...
박종민 기자  2017-04-28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대한항공-현대건설 팬 "배구가 있어 행복해요"
매년 포스트시즌 진출팀이 가려질 때면 각 구단의 희비는 엇갈릴 수밖에 없다. 이른바 ‘봄 배구’에 성공한 팀들은 기쁨을 맛보고, 축제에 함께 하지 못한 구단은 고개를 숙이며 다음 시즌을 기약한다.과연 팬들이 느끼는 행복감도 그럴까. 한국스포츠경제와 닐...
신화섭 기자  2017-04-27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배구 팬 설문조사 "친구와 치킨에 '직관'할 때 행복"
겨울 프로스포츠의 꽃으로 떠오른 배구가 팬들에게 큰 행복감을 선사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 기업 닐슨코리아는 2016-2017시즌 프로배구 V리그 챔피언결정전이 끝난 4월3일부터 14일까지 배구 팬 520명(응원 구단별...
신화섭 기자  2017-04-27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배구 팬 56% "매년 V리그가 기다려진다"
프로스포츠 팬이라면 응원하는 팀 하나는 있게 마련이다. 선수단이나 구단 직원들과 마찬가지로 팬들도 좋아하는 팀이 이기면 기뻐하고, 패하면 속이 상할 수밖에 없다.한국스포츠경제와 글로벌 정보분석 기업 닐슨코리아가 프로배구 팬 5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
신화섭 기자  2017-04-27
[스포츠종합] [해피 코리아] 현대캐피탈-흥국생명 '응원팀 행복지수' 1위
‘배구행복지수’가 프로배구 자체에 대한 팬들의 관심과 애정을 보여준다면, 응원하는 팀으로부터 얻는 행복감은 다소 다를 수 있다. 여기에는 응원 팀의 성적이 더욱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한국스포츠경제와 닐슨코리아는 ‘최근 응원팀 때문에 행복했...
신화섭 기자  2017-04-27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