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22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겨울 승자' KIA, 버즈지수 1위 '관심 폭발'
이번 KBO리그 스토브리그에서 가장 주목을 받은 팀은 단연 KIA다. FA(프리 에이전트) 최형우를 역대 최고액인 4년 100억원에 영입하고, 내부 FA인 양현종과 나지완을 눌러 앉혔다. 사실상 막을 내린 이번 FA 시장에서 KIA가 가장 쏠쏠한 수확...
신화섭 기자  2017-01-17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토종 투수가 없다'... 선수지수 '톱10'에 고작 1명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대표팀을 이끄는 김인식(70) 감독의 고민거리 중 하나는 “투수가 없다”는 것이다. KBO리그에서 대형 투수의 부재는 어제 오늘의 문제는 아니다. 2006년 류현진(LA 다저스•당시 한화), 2007년 김광현(SK)...
신화섭 기자  2017-01-12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인기 구단' LG-삼성-롯데, 뜨거운 버즈지수 경쟁
새해 벽두, KBO리그 인기 구단 경쟁이 뜨겁다.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8일 현재 구단순위에서는 LG-삼성-롯데의 버즈지수 싸움이 눈길을 끌었다. LG가 지난 한 주간 총 3만6,158건으로 1위에 오른 가운데 삼성이 3만5,385건, ...
신화섭 기자  2017-01-10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KIA 최형우, 선수지수 1위로 2017년 힘찬 출발
최형우(34•KIA)의 기세가 2017년에도 이어질까.최형우가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새해 첫 주 선수지수에서 압도적인 1위 자리를 지켰다. 그는 성적지수(700)와 버즈지수(300)에서 모두 최고점을 얻어 합계 1,000을 획...
신화섭 기자  2017-01-05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잠실 라이벌' 두산-LG, 2017년 첫 주 구단지수 1-2위
2017년 첫 구단지수 1위는 지난해 챔피언 두산이었다.두산은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2017년 1월 첫 주 KBO리그 구단지수에서 914를 얻어 10개 구단 중 맨 위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해 93승을 거둬 성적지수는 최고점인 500...
신화섭 기자  2017-01-03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선수지수=몸값' 2016년 최종 1위는 '100억' 최형우
‘선수지수’는 곧 ‘몸값’이었다.한국스포츠경제는 2016년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와 함께 ‘선수지수’를 자체 개발해 독자들에게 KBO리그 선수들의 객관적인 가치를 판단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지난 7월1일부터 프로야구 선수들의 정규시즌 성적...
신화섭 기자  2016-12-30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최형우, 선수지수 '퍼펙트 1위'로 2016년 피날레
KIA 최형우(33)가 2016년 KBO리그 마지막 주 선수지수 1위로 화려한 한 해를 마무리했다. 최형우는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27일 현재 선수지수에서 성적지수와 버즈지수 모두 최고점인 700과 300을 얻어 총점 1.000의 ‘퍼...
신화섭 기자  2016-12-29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양현종 1년 계약' KIA, 구단지수 1위로 껑충
지난 주 KBO리그 최고 화제는 양현종(28)과 KIA의 FA(프리에이전트) 계약이었다.올 겨울 FA 중 투수 최대어로 꼽힌 양현종은 지난 20일 1년간 총액 22억5,000만원의 조건에 KIA에 잔류했다. 특히 눈길을 끈 것은 계약기간이었다. 당초 ...
신화섭 기자  2016-12-27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선수지수' 첫 선... 투타 거물 FA '톱4' 싹쓸이
프로야구 스토브리그의 꽃은 ‘FA(프리에이전트)’다. 거물급 FA의 계약 금액은 연일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그들의 거취에 따라 내년 시즌 리그 판도가 흔들릴 수 있다.한국스포츠경제는 그동안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와 함께 KBO리그 선수를 대상으...
신화섭 기자  2016-12-22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두산-LG '2017 선발 빅뱅' 점화, 구단지수 1, 2위
‘잠실 라이벌’ 두산과 LG의 2017시즌 대결이 벌써부터 큰 관심을 불러모은다.두산은 올 시즌 이른바 ‘판타스틱 4’를 앞세워 정규시즌과 한국시리즈 통합 우승을 일궈냈다. 니퍼트-보우덴-장원준-유희관으로 이어진 선발진은 나머지 구단에는 부러움의 대상...
신화섭 기자  2016-12-20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양현종은 얼마?' 관심 폭발... 투수지수 1위
이제 양현종(28•KIA)만 남았다.차우찬(29)이 14일 LG 유니폼을 입으면서 대어급 FA 투수 중에는 양현종만 아직 도장을 찍지 않았다. 2년 전 미국 메이저리그 진출을 시도했던 양현종은 올 시즌 뒤에도 다시 해외 무대를 노크했다. 그러...
신화섭 기자  2016-12-15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FA 황재균, kt 구애에 관심 폭발... 6위→2위 급상승
황재균(29•전 롯데)은 공수주를 겸비한 멀티 플레이어로 평가 받는다. 타격의 정확성과 파워, 그리고 주루에 3루 수비도 안정적이다. 올 시즌 127경기에 나와 타율 0.335, 27홈런 113타점 25도루를 기록했다. 호타준족의 상징인 ‘2...
신화섭 기자  2016-12-14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FA 삼국지' KIA-삼성-LG, 버즈지수 1~3위
2016시즌 그라운드는 두산이 평정했지만, 스토브리그를 지배하는 ‘빅3’는 따로 있다.KIA와 LG, 삼성은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11일 현재 KBO리그 구단지수에서 선두 두산 다음으로 2~4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특히 세 팀은 ...
신화섭 기자  2016-12-13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남은 FA 대어' 차우찬-양현종, 주간 버즈량 1, 2위
KBO리그 FA(프리에이전트) 시장이 중반전으로 접어들었다. 총 15명의 신청 선수 가운데 7일 현재 6명이 재계약 또는 이적을 마쳤다. ‘빅4’로 불린 대어급 선수 가운데에는 최형우(33•KIA)와 김광현(28•SK)이 각각 4년 ...
신화섭 기자  2016-12-08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MLB 복귀' 테임즈, 여전히 뜨거운 관심
테임즈(30•전 NC)는 떠났지만 그에 대한 관심은 여전히 뜨겁다.테임즈는 지난 달 29일(한국시간) 미국 메이저리그 밀워키와 3년 계약을 했다. 2004년부터 KBO리그 NC에서 뛰며 맹활약한 점이 빅리그 복귀의 원동력이 됐다.지난 3년간 ...
신화섭 기자  2016-12-07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우규민 영입' 삼성, 발빠른 리빌딩에 시선 집중
삼성이 팀 리빌딩에 속도를 내고 있다.삼성은 5일 LG에서 FA(프리에이전트)로 나온 투수 우규민(31)을 4년간 총 65억원(계약금 37억원·연봉 7억원)에 영입했다. 지난 달 내야수 이원석(30)과 4년간 27억원에 계약한 데 이어 이번 겨울 벌써...
신화섭 기자  2016-12-05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홀로 남은 '빅3'... 양현종 거취에 관심 폭발
이제 양현종(28•KIA)만 남았다.올 겨울 프리에이전트(FA) ‘빅3’ 가운데 최형우(33)와 김광현(28)은 이미 계약을 완료했다. 최형우는 4년간 100억원이라는 역대 최고 금액으로 KIA행을 택했고, 김광현은 4년 85억원의 조건으로 ...
신화섭 기자  2016-12-01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KIA 최형우', 성적+인기 '무결점' 1위 질주
이젠 ‘삼성 최형우’가 아니라 ‘KIA 최형우(33)’다.지난 한 주간 KBO리그의 최고 빅 뉴스는 FA(프리 에이전트) 최형우의 KIA 이적이었다. 2002년 데뷔 후 삼성의 푸른 사자 유니폼만 입었던 그가 붉은 색 호랑이로 변신한 것부터 쉽게 예상...
신화섭 기자  2016-11-30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최형우 100억' KIA, 주간 버즈량 폭발
KIA의 ‘통 큰’ 투자에 팬들의 시선이 집중됐다.KIA는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2016 KBO리그 구단지수에서 826을 얻어 두산(911)에 이어 2위 자리를 지켰다. 특히 팬과 언론의 관심을 반영하는 버즈지수에서 최고점인 300을 ...
신화섭 기자  2016-11-29
[MVP지수] [스포비즈지수] '남느냐 떠나느냐' FA 차우찬 행보에 시선 집중
[한국스포츠경제 신화섭] FA(프리에이전트) 투수 차우찬(29•삼성)의 거취에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차우찬은 빅데이터 분석업체 Leevi가 집계한 22일 현재 2016 KBO리그 투수지수에서 양현종(KIA)에 이어 2위에 자리했다. 지난...
신화섭 기자  2016-11-2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주)한국스포츠경제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정순표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