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60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프로야구] 이승엽, 통산 1,299득점···1점만 보태면 양준혁 넘는다
이승엽(41·삼성 라이온즈)이 시즌 4번째 홈런포로 KBO리그 최다 득점 타이기록을 세웠다.이승엽은 29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홈 경기에서 4번 지명타자로 출전, 팀이 10-5로 앞선 8회말 상...
박종민 기자  2017-04-29
[프로야구] 9일 만에 등판한 니퍼트 완벽투...두산, 롯데 제압
두산 베어스가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첫 맞대결에서 승리했다.두산은 28일 서울 잠실구장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홈경기에서 에이스 더스틴 니퍼트의 호투와 정진호의 쐐기포를 엮어 롯데에 2-0으로 이겼다. 오른팔 근육 통증으로 한 차례 등판...
박종민 기자  2017-04-28
[프로야구] '이닝이터' 최원태까지...넥센의 남부럽지 않은 토종 선발진
넥센의 토종 선발진이 점차 단단해져 가고 있다. 최원태(20)는 등판을 거듭할수록 안정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최원태는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8이닝 동안 109개의 공을 던진 그는 7피안타 2피홈런 1볼넷 7탈...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이정후, 허정협 이어 이번에는 송성문이다
넥센 화수분에 또 한 번의 새 얼굴이 나타났다. 이번에는 내야수 송성문(21)이다.송성문은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서 1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장했다. 지난 25일 1군에 등록된 송성문의 올 시즌 첫 선발 출장이다.화끈한 맹타로 ...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보우덴 흔들...물음표 붙은 '판타스틱4'
두산의 '판타스틱4'가 개막 후 한 달여가 지난 지금까지 물음표를 지우지 못하고 있다. 보우덴(31)이 두 번째 등판에서도 완벽한 모습을 드러내지 못했다.보우덴은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어깨 통증으로 ...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넥센, 찾아가는 야구특강 ‘야구인걸 2017’ 진행
넥센이 27일 '여대생을 대상으로 하는 야구특강 프로그램 야구인걸 2017을 진행한다'고 밝혔다.올해로 4년째를 맞는 야구특강 프로그램 야구인걸 2017은 평소 야구를 어렵게 느끼고, 야구장 방문 기회를 갖지 못했던 여대생들에게 도움을 ...
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김명신, 2일 수술 예정...김민성도 병문안
얼굴에 타구를 맞은 두산 김명신(24)이 수술대에 오른다.두산 관계자는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넥센과의 경기를 앞두고 "김명신은 정밀검진 결과 안면부 골절 및 함몰로 수술이 필요하다는 진단이 나왔다"고 밝혔다.김명신은 지난 25일 넥센과의 경기...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첫 3연패, '물방망이'가 불러온 kt의 첫 번째 위기
잘 나가던 kt가 첫 번째 고비를 만났다. '물방망이'가 불러온 예고된 위기다.kt는 26일까지 11승11패로 6위에 그치고 있다. 시즌 초반 연승을 거듭하며 선두권으로 치고 나갈 때와는 분위기가 완전히 바뀌었다. 25일에는 NC에 4-...
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프로야구 순위] NC 8연승 “1위 무섭게 추격”...삼성 ‘연패의 늪’
NC 다이노스가 무서운 연승 행진으로 선두 KIA 타이거즈를 바짝 쫓았다. NC는 26일 마산 홈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kt위즈전에서 11-4로 대승, 8연승을 내달렸다. 14승1무7패를 기록하며 1위 KIA(16승6패)를 1.5...
김정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넥센, 27일 두산전 '미래엔 데이'...이수민 시구
넥센이 27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두산전과 경기에 '미래엔 데이'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미래엔은 넥센의 구단 후원사로 참여중이다. 넥센은 미래엔 데이를 맞아 미래엔 기업 모델을 맡고 있는 이수민(16)양을 시구자로 선정했다. 미...
김주희 기자  2017-04-27
[프로야구] 유희관이 전한 진심 "명신이, 빨리 돌아와서 같이 야구했으면"
두산 유희관(31)이 아쉽게 선발승을 놓치고도 후배 김명신(23)에 대한 아쉬움을 먼저 드러냈다.유희관은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의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그는 7⅓이닝 4피안타 2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했지만, 불펜이 동점을 허용하면서 선발...
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두산의 진땀승, '무안타' 민병헌이 수비로 지켜냈다
무안타로 침묵한 민병헌(30·두산)이 완벽한 홈 송구로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두산은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 경기에서 연장 10회 접전 끝에 4-3으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두산은 시즌 10승(1무11패)째 신고했다.외야수 민병헌의 수비가...
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한현희, 3연속 QS에도 선발승은 없었다
넥센 한현희(24)가 호투하고도 또 승리와 인연을 맺지 못했다.한현희는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⅓이닝 4피안타 1볼넷 6탈삼진 3실점(비자책)을 기록했다.3회까지 무실점 행진을 이어간 한현희는 0-0으로 맞선 4회 ...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김태형 감독 "김명신 부상, 상대 선수가 다쳐도 깜짝 놀라는데..."
"상대팀 선수가 다쳐도 깜짝 놀라는데…."김태형(50) 두산 감독이 부상을 당한 투수 김명신(24)의 이야기에 안타까움을 감추지 못했다.김명신은 25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넥센과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지만 1회 김민성의 강습 타구에 얼굴...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밴헤켄 마저...넥센, 외국인 선수 3명 모두 1군 제외
넥센 밴헤켄(38)이 1군에서 제외됐다. 넥센은 1군 엔트리에 외국인 선수가 한 명도 남지 않게 됐다.장정석 넥센 감독은 2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두산과의 경기를 앞두고 "밴헤켄이 말소됐다. 미세한 어깨 뭉침이 있다. 심한 건 아니고 약간 불편한...
고척돔=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삼성 김헌곤 다이빙캐치, 4월 4주차 ADT캡스플레이 선정
팀의 끝내기 패배 위기에서 나온 삼성 김헌곤의 다이빙캐치가 4월 4주차 ADT캡스플레이로 선정됐다.4월 24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4월 4주차 ADT캡스플레이 투표에서 지난 18일 잠실구장에서 나온 김헌곤의 호수비가 총 득표율 52%로 1위를 차지했다....
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우승후보 어디갔지?' 두산의 안 풀리는 4월
디펜딩 챔피언 두산이 힘겨운 4월을 버텨내고 있다. 각종 부상 악재에 주축 선수들의 부진까지 겹치면서 좀처럼 힘을 쓰지 못하는 모습이다.두산은 25일까지 21경기를 치르면서 9승1무11패(승률 0.450)로 7위에 머물고 있다. 시즌 전부터 강력한 우...
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9일 마산 넥센-NC전, 경기개시 시간 변경
대통령 선거 개표 진행으로 인해 마산 경기 시간이 변경됐다.한국야구위원회(KBO)는 오는 9일 마산구장에서 열릴 예정인 넥센-NC 경기의 개시시간이 마산 종합 운동장 내에서 진행되는 대통령선거 개표를 위한 창원시 선거관리 위원회의 요청으로 변경됐다고 ...
김주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두산 김명신 ‘안면 함몰’...놀라 마운드로 뛰어간 김민성
두산 베어스 투수 김명신(24)이 타구에 얼굴을 맞아 경기 중 응급실로 향했다.서울 고척 사카이돔에서 25일 열린 2017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 전에 선발 출장한 김명신. 1회말 2사 1ㆍ2루, 넥센 7번 타자 김민성(29)이 타석에 들어섰다. 2...
김정희 기자  2017-04-26
[프로야구] 삼성, '수성구민의 날' 맞아 수성구민에 50% 현장 할인
삼성이 '수성구민의 날' 행사를 연다.삼성은 28일부터 30일까지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리는 SK와의 주말 3연전 동안 '수성구민의 날' 행사를 개최하기로 했다. 삼성은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 개장 1주...
김주희 기자  2017-04-2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