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78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영화] '김과장' 얄미운 '짹짹이' 김강현, '부라더' 출격
배우 김강현이 영화 '부라더'에 출연한다.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는 김강현이 올해 하반기 개봉하는 '부라더'에 출연한다고 25일 밝혔다.김강현은 최근 방송되고 있는 KBS2 수목드라마 '김과장'에서 경리부의 &...
정진영 기자  2017-02-25
[영화] [이런씨네] ‘해빙’, 잃어버린 퍼즐 한 조각을 맞추는 재미
오랜만에 반가운 장르의 영화가 관객 앞에 모습을 드러냈다. 심리스릴러 ‘해빙’의 이야기다. 끔찍한 토막 살인사건의 범인을 쫓는 과정을 다룬 ‘해빙’은 후반부에 이르러서야 비로소 결정적인 패를 꺼내든다. 끝까지 긴장감을 선사하는 구조가 흥미로운데, 마치...
양지원 기자  2017-02-24
[영화] ‘해빙’ 이청아 “기존 밝은 이미지 탈피, 숙제였다”
배우 이청아가 기존의 밝은 이미지를 탈피한 캐릭터를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이청아는 24일 오후 서울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해빙’ 언론시사회 후 기자간담회에서 “이 캐릭터를 준비하면서 감독님과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라고 말했다.이어 “병원...
양지원 기자  2017-02-24
[영화] ‘해빙’ 조진웅X김대명, 냉동창고 액션 공개..’팽팽한 긴장감’
영화 ‘해빙’이 조진웅과 김대명의 긴장감 넘치는 냉동 창고 액션 스틸을 공개했다.‘해빙’은 얼었던 한강이 녹고 시체가 떠오르자, 수면 아래 있었던 비밀과 맞닥뜨린 한 남자를 둘러싼 심리스릴러다. 극 중 집주인의 아버지 정노인(신구)의 수면내시경 도중 ...
양지원 기자  2017-02-24
[영화] 박서준x강하늘 ‘청년경찰’ 크랭크업..충무로 젊은 피 수혈
박서준과 강하늘이 주연한 영화 ‘청년경찰’이 약 3개월 간의 촬영을 마쳤다.2017년 가장 젊고, 빠르고, 유쾌한 영화로 자리매김할 ‘청년경찰’이 지난 23일 크랭크업했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
양지원 기자  2017-02-24
[영화] [이런씨네] ‘로건’, 핏빛 액션에 짙은 감성 더했다
휴 잭맨의 마지막 울버린 시리즈 ‘로건’이 베일을 벗었다. 선혈이 낭자하는 핏빛 액션에 배어든 짙은 감성이 돋보였다.‘로건’은 능력을 잃어가는 로건(울버린)이 어린 소녀 로라(다프테 킨)를 지키기 위해 모든 것을 건 대결을 펼치게 되는 감성 액션 블록...
양지원 기자  2017-02-23
[영화] [현장] ‘믿고 보는’ 손현주가 그리는 1980년대 ‘보통사람’
‘믿고 보는 배우’로 불리는 손현주가 영화 ‘보통사람’으로 돌아온다. 그동안 주로 스릴러에서 두각을 드러낸 손현주가 드라마 장르인 ‘보통사람’에서 1980년대 가장 역을 맡아 그 시대를 재현한다.손현주는 23일 서울 신사동에 위치한 CGV압구정점에서 ...
양지원 기자  2017-02-23
[영화] ‘보통사람’ 라미란이 ‘無대사’ 제안한 이유
배우 라미란이 대사 없는 연기를 펼친다.라미란은 23일 서울 신사동에 위치한 CGV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보통사람’ 제작보고회에서 “원래는 제가 맡은 역할에 대사가 있었으나, 그 주옥같은 대사가 사라졌다”고 운을 뗐다.이어 “80년대라고 하면 아무래...
양지원 기자  2017-02-23
[영화] ‘보통사람’ 김봉한 감독 “손현주, 캐스팅디렉터 역할까지 했다”
김봉한 감독이 배우 손현주가 캐스팅디렉터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손현주는 23일 서울 신사동에 위치한 CGV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보통사람’ 제작보고회에서 “이 배우들을 캐스팅하고 보니 ‘현장에서 할 일이 없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보통...
양지원 기자  2017-02-23
[영화] ‘보통사람’ 손현주 “라미란, 천의 얼굴 가진 배우”
배우 손현주가 극 중 아내로 호흡을 맞춘 라미란을 극찬했다.손현주는 23일 서울 신사동에 위치한 CGV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보통사람’ 제작보고회에서 “‘보통사람’은 휴먼드라마적인 소재다. 김봉한 감독의 시나리오를 줬을 때 말 그대로 80년대의 모습...
양지원 기자  2017-02-23
[영화] 홍상수X김민희 ‘밤의 해변에서 혼자’, 청불등급 판정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의 신작 ‘밤의 해변에서 혼자’가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판정을 받았다.22일 영상물등급위원회는 ‘밤의 해변에서 혼자’에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을 내렸다. 홍상수 감독은 데뷔작 ‘돼지가 우물에 빠진 날’(1996)부터 ‘지금은맞고그떄는...
양지원 기자  2017-02-22
[영화] [양지원의시소] '싱글라이더' 이병헌 연기가 이렇게 얄미울 줄이야
축 처진 어깨, 생기를 찾아볼 수 없는 표정에 쓸쓸한 눈빛까지. 이토록 무기력한 남자가 또 있을까 싶다. 영화 ‘싱글라이더’의 이병헌의 모습이다. 그런데 볼수록 얄밉다, 완벽한 연기가.이병헌은 ‘싱글라이더’에서 부실채권 사건으로 모든 것을 잃은 증권회...
양지원 기자  2017-02-22
[영화] [인터뷰] 정우 “’재심’ 고발 아닌 위로를 위한 영화”
억울함이 없는 사회가 있을까. 영화 ‘재심’은 어느 사회에나 있을 억울함 가운데 아주 극적인 사건 하나를 풀어 보여 준다. 2000년 익산시 약촌오거리에서 일어난 택시 기사 살인 사건을 소재로, 살인 누명을 쓰고 10대~20대를 감옥에서 보낸 소년 현...
정진영 기자  2017-02-22
[영화] 기발한 가재도구들…‘미녀와 야수’ 2차 캐릭터 포스터 공개
영화 ‘미녀와 야수’가 기발함으로 무장한 2차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22일 공개된 포스터는 저주에 걸려 성의 가재도구로 변신한 다양한 캐릭터들 모습이 담겨 ‘미녀와 야수’의 또 다른 매력을 전한다. 특히 통통 튀는 매력으로 무장한 캐릭터들의 각기 ...
양지원 기자  2017-02-22
[영화] 류현경X박정민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 3월 9일 개봉 확정
영화 ‘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가 3월 9일 개봉한다.‘아티스트: 다시 태어나다’는 어느 날 눈을 뜨니 세상을 발칵 뒤집은 아티스트로 탄생한 지젤(류현경)'과 또 다른 아티스트 재범(박정민)의 살짝 놀라운 비밀을 다룬 영화다. 현시대에 ‘예술...
양지원 기자  2017-02-22
[영화] ‘공각기동대’ 스칼렛 요한슨, ‘걸크러시’란 이런 것
SF 액션 블록버스터 ‘공각기동대’의 스칼렛 요한슨이 화보를 통해 치명적인 매력을 발산했다.‘공각기동대 : 고스트 인 더 쉘(이하 공각기동대)’은 세계를 위협하는 범죄 테러 조직에 맞선 특수부대 요원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공개된 화보 속 스칼렛 요한슨...
양지원 기자  2017-02-22
[영화] CGV 모바일 앱에서 놀자..‘문화놀이터’ 확장 시도
‘컬처플렉스'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영화관의 변화를 주도해 온 CGV가 이번엔 모바일 앱에서도 '문화놀이터'로의 확장을 시도한다.CGV는 모바일 앱 내에 CGV 캐릭터 '파코니'를 활용한 새로운 게임 '파코니...
양지원 기자  2017-02-21
[영화] 이선균, 세월호 모티브 소재 '악질경찰' 출연 확정
배우 이선균이 영화 '악질경찰'에 출연을 확정지었다.이선균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1일 한국스포츠경제에 "이선균이 '악질경찰'에 출연한다. 촬영은 3월 말쯤 시작될 것 같다"고 말했다.'악질경찰...
양지원 기자  2017-02-21
[영화] ‘공각기동대’ 스칼렛 요한슨, 3월 중순 내한 확정
할리우드 배우 스칼렛 요한슨이 영화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홍보 차 내한한다.21일 ‘공각기동대: 고스트 인 더 쉘’ 수입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스칼렛 요한슨을 비롯해 루퍼트 샌더스 감독, 줄리엣 비노쉬, 요한 필립 애스백이 내한한다”고...
양지원 기자  2017-02-21
[영화] 이준익 감독x이제훈 ‘박열’, 크랭크업 “평생 잊지 못할 작품”
독립운동가 박열의 파란만장한 삶을 영화화한 이준익 감독의 ‘박열’이 크랭크업했다.‘박열’은 일제강점기 당시 무정부주의 단체 흑도회를 조직한 독립운동가이자, 일본 왕세자 히로히토 폭살을 계획했던 박열의 파란만장한 삶을 그린 작품이다.지난 17일 경기도 ...
양지원 기자  2017-02-2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