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수를 검찰총장으로? 윤석열 중앙지검장 임명에 누리꾼 기대
박영수를 검찰총장으로? 윤석열 중앙지검장 임명에 누리꾼 기대
  • 이석인 기자
  • 승인 2017.05.19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 차기 '검찰총장','법무부 장관' 하마평 오르내린 박영수 전 특검/사진=연합뉴스

19일 서울중앙지검장에 윤석열 검사가 임명됐다. 최순실국정농단 특검 수사 당시 국민들에게 두터운 신망을 받았던터러 윤 검사를 향한 응원과 축하의 메시지가 쇄도하고 있다.

이에 특검을 함께 지휘했던 박영수 전 특검을 현재 자리가 비어있는 '검찰총장' 혹은 '법무부 장관'으로 임명해야 한다는 요구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박영수 전 특검은 좌고우면하지 않는 단호한 원칙과 뚝심, 치밀한 전략과 화통한 리더십으로 역대 어느 특검보다 큰 성과를 냈다는 평가를 받는 등 전폭적인 국민적 지지를 받았다. 이에 검찰개혁을 비롯한 업무를 힘 있게 추진할 동력을 누구보다 갖춘 적임자라는 평가가 나온다. 

차기 검찰총장은 검찰개혁을 내세운 현 정부의 정책 기조를 뒷받침하면서 검찰 내 큰 반발이 예상되는 내부 분위기도 짊어져야 한다. 이에 누리꾼들은 검찰 내 신임을 받았던 박영수 전 특검을 끊임없이 거론하고 있으며 윤석열 검사 임명 소식과 함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