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경주 2위...4년 7개월 만에 국내 정상 오르나

박종민 기자l승인2017.05.1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최경주/사진=KPGA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최경주가 4년 7개월 만에 국내 대회 우승에 바짝 다가섰다.

최경주는 19일 인천 스카이72 골프 앤 리조트 하늘코스(파72·7030야드)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SK텔레콤오픈 2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로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중간합계 11언더파 133타를 적어낸 최경주는 단독 선두 박상현(12언더파 132타)에 1타 뒤진 2위에 자리했다. 최경주는 이번 대회에서 정상에 오르면 2012년 10월 CJ 인비테이셔널 이후 4년 7개월 만에 국내 대회 우승컵을 거머쥐게 된다.

한편 최진호는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를 기록했다. 디펜딩 챔피언 이상희는 합계 5언더파 139타로 중위권에 머물렀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언론사소개언론윤리공정보도독자문의광고,제휴,콘텐츠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오시는길
㈜한국뉴미디어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2길 7, 서머셋팰리스서울 4층  |  대표전화 : 02)725-6007  |   팩스 : 02)725-3939  |  등록번호 : 서울 아 03577
등록일 : 2015.02.09  |  발행일 : 2015.02.23   |   대표이사·발행인 : 임춘성  |  편집인·편집국장 : 송진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송진현
Copyright © 2017 한국스포츠경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