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임씬 시즌3' 김병옥, 영화 '신세계'에 이어 조선족 동포 역
'크라임씬 시즌3' 김병옥, 영화 '신세계'에 이어 조선족 동포 역
  • 이성봉 기자
  • 승인 2017.05.19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배우 김병옥/사진=JTBC '크라임씬 시즌3'

[한국스포츠경제 이성봉] 영화배우 김병옥이 '크라임씬 시즌3'에 출연해 남다른 포스를 내뿜었다.

19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 시즌3 - 사기꾼 살인사건 편’에서는 배우 김병옥이 출연해 추리게임의 몰입을 더했다.

인천 부둣가에 버려진 이민 가방에서 발견된 한 남성의 사체. 피해자의 정확한 신원은 알 수 없는 상황으로 사체의 안주머니에서는 두 개의 신분증이 발견된다. 플레이어들은 피해자의 정체와 그를 죽인 범인을 추리해야한다.

이날 방송에서 김병옥은 영화 '신세계'에서 연기했던 조선족 동포 역할을 맡았다. 초반부터 강렬한 포스를 뽐내며 등장한 김병옥은 연변 사투리를 완벽 구사하며 열연을 펼쳤다.

김병옥은 탐정을 맡은 정은지가 사망 추정 시각에 대한 알리바이를 묻자 살벌한 눈빛으로 "내가 말해야 합니까?"라고 받아쳐 출연진들을 긴장하게 했다.

JTBC '크라임씬 시즌3'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