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창원,부산,경주 등 영남지방에 갑작스런 '국지성 호우'?
대구,창원,부산,경주 등 영남지방에 갑작스런 '국지성 호우'?
  • 이성봉 기자
  • 승인 2017.07.17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 구미날씨 창원날씨 부산날씨 대구날씨 경주날씨/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이성봉] 대구 창원 구미 부산 등 영남 지방에 예상보다 많은 비가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이 많이 끼고 내력을 중심으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고 예보했다.

예상강수량은 17일부터 18일 오전까지 충청 남부와 남부지방에 20~60㎜, 경기 남부와 강원 영서· 충청 북부, 남해안에 5~40㎜가 되겠다. 18일 오후부터는 전국 내륙지방에 5~40㎜ 정도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18일)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폭염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전국의 낮 최고기온이 30도 이상으로 오르는 무더위가 계속되겠다. 오후에는 국지적으로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다만 18일 오전 충청 남부, 전북, 전남 북부 일부지역에는 100㎜가 넘는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이날 소나기가 오는 지역은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