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현, 14일 둘째 임신 후 첫 공식석상…포토월 참석
전지현, 14일 둘째 임신 후 첫 공식석상…포토월 참석
  • 최지윤 기자
  • 승인 2017.09.13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임신 중에도 모델로서 본분을 다한다.”

배우 전지현이 임신 후 첫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낸다. 자신이 모델로 활동 중인 골프웨어 홍보를 위해서다.

‘볼빅브이닷(VolvikVdot)’ 측은 “전지현이 14일 오후 4시 스타필드 고양점에서 열리는 포토콜 행사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전지현은 지난 3월부터 볼빅브이닷 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지난 6월 말 임신 소식을 전한 뒤 활동을 삼가며 태교에만 전념 중이다. 하지만 광고 모델의 본분인 브랜드 홍보를 위해 무거운 몸을 이끌고 오랜만에 공식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전지현은 디자이너 이정우의 차남 최준혁씨와 2012년 4월 결혼했다. 지난해 2월 첫아들을 얻었다. 내년 1월 둘째 아이의 출산을 앞두고 있다. 사진=볼빅브이닷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