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수 한국전력 감독 “펠리페, 기술적으로 부족하다” 지적
김철수 한국전력 감독 “펠리페, 기술적으로 부족하다” 지적
  • 수원=김의기 기자
  • 승인 2017.12.07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사진=OSEN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김철수 한국전력 감독이 외국인 선수 펠리페가 파이팅은 좋으나 기술적으로 떨어진다고 지적했다.

한국전력과 대한항공은 7일 오후 수원실내체육관에서 V리그 2017-2018 3라운드 시즌 세 번째 맞대결을 펼친다.

김 감독은 경기에 앞서 인터뷰에서 “다른 선수들은 제 몫을 하고 있으나 펠리페가 기술적으로 다소 떨어진다”며 “파이팅은 좋으나 공격 시 습관적으로 힘으로 하려는 버릇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따로 이야기하면 알아듣긴 하는데 잘 안 고쳐진다”고 설명했다.

한편 김 감독은 지난 우리카드전 2-3 역전패에 대한 아쉬움도 남는 듯 했지만 선수들에 자신감을 잃지 말 것을 주문했다. 김 감독은 “졌다고 기죽을 필요 없다. 이길 수 있다는 자신감 만 있으면 된다”다 강조했다.

끝으로 신예 김인혁과 이호건을 칭찬하기도 했다. 김 감독은 “둘이 이렇게까지 잘 해주리라 몰랐다. 이호건은 세터로서 자질이 돼 있는 선수다”며 “한국전력 미래는 둘이 짊어질 것이다. 그만큼 신뢰가 두텁다”고 덧붙였다.

한국전력은 앞서 대한항공과의 두 번의 만남에서 모두 패했다. 대한항공전 시즌 첫 승리와 함께 상위권 도약을 노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