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현진, ‘뉴스데스크’서 최승호 사장 선임 직접 전했다
배현진, ‘뉴스데스크’서 최승호 사장 선임 직접 전했다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7.12.07 2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7일 최승호 MBC 사장 선임 소식을 전하는 배현진 앵커 / 사진=MBC =뉴스데스크
7일 최승호 MBC 사장 선임 소식을 전하는 배현진 앵커 / 사진=MBC =뉴스데스크

[한국스포츠경제 김지영] 배현진 앵커가 '최승호 뉴스타파 PD가 MBC 사장에 내정됐다'는 소식을 직접 전했다.

7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 배현진 앵커는 이 소식을 직접 전했다. 배 앵커는 "문화방송은 오늘 이사회를 열고 최승호 뉴스타파 PD를 신임 MBC 대표이사로 선임했다"며 "최승호 신임 사장은 경북대를 졸업했으며 1986년 MBC에 입사해 시사교양국 책임프로듀서 등을 역임했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최승호 사장의 임기는 지난 11월 13일 해임된 김장겸 전 문화방송 대표이사의 잔여임기인 2020년까지다"고 덧붙였다.

 배 앵커가 리포트하는 동안 뉴스화면에는 최PD가 면접을 보는 장면이 나타났다.

 최PD는 '배현진 앵커가 지난 MBC 파업 도중 이탈한 후로 승승장구했다'고 최근 폭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