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노인회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업무협약
대한노인회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업무협약
  • 최형호 기자
  • 승인 2017.12.27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노인회와 충청북도 치매예방 위한 협약 체결”

[한스경제 최형호] 대한노인회회는 노인 스스로 치매예방에 앞장서고자 27일 부영태평빌딩 컨벤션홀에서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및 대한노인회 회장을 비롯해 국회 양승조국회보건복지위원장, 보건복지부 이동욱 인구정책실장, 대한의사협회장, 시·도 노인회장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뤄졌다.

대한노인회회는 노인 스스로 치매예방에 앞장서고자 27일 부영태평빌딩 컨벤션홀에서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부영그룹.
대한노인회회는 노인 스스로 치매예방에 앞장서고자 27일 부영태평빌딩 컨벤션홀에서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부영그룹.

또한 이날 대한노인회는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을 거행하고 충청북도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구 고령화와 치매 인구의 급속한 증가로 인해 그 동안 가족에게 의존했던 치매 돌봄을 정부가 책임지고자 올해 발표한 ‘치매국가 책임제’ 추진 계획에 발맞춰 대한노인회 16개 시?도연합회, 245개 시?군?구노인회와 전국 6만5000여개의 경로당을 기반으로 대한노인회가 노인 치매예방 운동에 적극 나서기로 한 것이다.

이중근 회장은 “치매예방은 가정의 행복과 노인들의 삶의 질을 좌우하는 중요한 문제로 국가에만 의존할 것이 아니라 노인 스스로 예방에 앞장서기 위해 오늘 발대식을 갖게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치매예방운동본부 발대식 및 충청북도 업무협약을 계기로 경로당을 통한 치매진단사업, 치매예방활동과 교육사업, 전문기관과의 교류 및 협력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