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비트코인, 세금 대신 낸다?..美애리조나 '가상화폐 세금' 추진
[가상화폐] 비트코인, 세금 대신 낸다?..美애리조나 '가상화폐 세금' 추진
  • 이성봉 기자
  • 승인 2018.02.01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이성봉 기자
코인데스크가 미국 애리조나주 의원들이 주민들이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로 세금을 낼 수 있는 법안을 발의했다고 보도했다./사진=이성봉 기자

[한국스포츠경제 이성봉] 미국 애리조나주 의원들이 주민들이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암호화폐)로 세금을 낼 수 있는 법안을 발의했다.

가상화폐 정보사이트 코인데스크는 이같은 법안이 지난달 9일 발의됐다며 애리조나 주민들이 가상화폐로 세금을 낼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1일(한국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주 애리조나 상원 재무위원회에 상정된 이 법안은 4대 3 비율의 득표차로 승인됐다. 아직 법이 시행된 것은 아니다. 법안은 상원 운영위원회에 승인을 통과해야한다. 코인데스크는 “통과를 장려한 재무위원회의 승인은 가능성을 높아 보인다”고 설명했다.

법안에는 구체적인 환수방법이 명시되어 있다. "가상화폐로 받은 세금은 24 시간 이내에 통용되는 환율에 따라 미국 달러로 전환해야 하며, 그 액수는 납세자 계좌에 기록을 남겨야 한다”라고 적혀있다.

주 상원의원이자 법안을 작성한 워렌 피터슨은 애리조나 지역 매체인 ABC15와의 인터뷰에서 “유권자들 의견과 요청의 결과”라고 발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법안을 만들면서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가상화폐를 보유하고 있다는 사실에 매우 놀랐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