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효준-서이라-황대헌, 쇼트트랙 남자 1,000m 예선 통과 '金 조준'
임효준-서이라-황대헌, 쇼트트랙 남자 1,000m 예선 통과 '金 조준'
  • 강릉=박종민 기자
  • 승인 2018.02.13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서이라(가운데)./사진=연합뉴스.
서이라(가운데)./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한국 남자 쇼트트랙 '3인방' 임효준(한국체대)-서이라(화성시청)-황대헌(부흥고)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000m 준준결승에 올랐다.

한국 선수단 1호 금메달 주인공인 임효준은 13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000m 예선 2조에서 1분23초971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밟았다.

앞서 남자 1,500m에서 우승한 임효준은 9바퀴를 도는 1,000m 레이스에서 3바퀴째부터 속도를 올린 뒤 일본의 요시나가 가즈키(1분24초03)와 잠시 1~2위를 다투다가 5바퀴째부터 선두를 유지하면서 그대로 결승선을 넘었다.

6조 예선에서는 서이라가 준준결승에 진출했다. 그는 막판 역주를 펼쳐 3위로 결승선을 통과했지만 비디오판독 결과 한톈위의 반칙이 선언되면서 2위로 도약, 준준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7조에서는 황대헌이 가볍게 1위를 기록하며 형님들과 함께 준준결승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