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기사' 신소율 "신세경 바라보는 김래원 눈빛에 심쿵"
'흑기사' 신소율 "신세경 바라보는 김래원 눈빛에 심쿵"
  • 최지윤 기자
  • 승인 2018.03.10 0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김래원의 사랑스러운 눈빛에 안 설렐수가 없었다."

배우 신소율이 김래원과 호흡 맞춘 소감을 밝혔다.

신소율은 최근 한국스포츠경제와 인터뷰에서 "김래원 선배는 상대 여배우를 예쁘게 만들어 주는 매력이 있다"며 "세경이를 바라보는 눈빛이 정말 사랑스러웠다. 그래서 세경이가 더 예뻐 보였다"고 말했다.

신소율은 KBS2 종영극 '흑기사'에서 정해라(신세경)의 절친이자 청담동 패션 편집샵 대표 김영미 역을 맡아 열연했다. "오며 가며 김래원 선배와 마주친 적은 있는데, 연기한 건 이번이 처음"이라며 "목소리부터 정말 멋있다. 김래원 선배가 사랑스럽게 쳐다보는데 설레지 않을 사람이 누가 있겠냐. 정말 흑기사 같았다"고 했다.

그러면서 "'흑기사' 촬영장이 힘들었다. 현대와 과거를 왔다갔다 해서 세경이나 서지혜 언니, 장미희 선배 등 분장을 바꿔야 할 때가 많았다"며 "나랑 (박)성훈 오빠는 따뜻한 편집샵에서 편하게 촬영했다. 스태프들도 영미랑 박곤(박성훈) 신 찍을 때 휴식하는 느낌이라고 좋아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임민환기자 limm@sporbiz.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