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코스피·코스닥 통합지수' KRX300 선물 이달 말 상장
거래소, '코스피·코스닥 통합지수' KRX300 선물 이달 말 상장
  • 변동진 기자
  • 승인 2018.03.18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래소 "KRX300선물·코스닥150옵션 새 상장, 기업 투자 및 투자자 재산 증식 등에 기여할 것"

[한스경제 변동진] 코스피·코스닥 통합지수인 KRX300 지수 선물이 이달 말 상장된다.

한국거래소는 오는 26일 'KRX300선물'과 '코스닥150 옵션'을 상장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거래소는 오는 26일 'KRX300선물'과 '코스닥150 옵션'을 상장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거래소는 오는 26일 ‘KRX300선물’과 ‘코스닥150 옵션’을 상장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KRX300’ 지수는 코스닥시장 활성화를 위해 거래소가 코스닥 종목 비중을 높여 새로 개발한 통합지수다. 6월 정기변경까지 코스피 237개와 코스닥 68개를 합친 305개 종목으로 구성돼 있다.

올해 KRX300 지수의 수익률은 이달 15일 기준 28.4%로, 코스피200지수(24%)보다 높다. 이는 코스닥시장 상승 영향으로 분석된다.

그간 거래소는 코스닥시장 활성화 정책을 지원하고 기관투자가에 저비용 위험관리 수단을 제공하기 위해 KRX300선물과 코스닥150옵션을 늦어도 올해 1분기 안에 상장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를 위해 15일 ‘파생상품시장 업무규정 시행세칙'을 개정했다.

거래소는 시장 참가자의 편의 등을 고려해 KRX300선물과 코스피150옵션의 1계약당 거래금액, 권리행사 시기, 최종거래일, 결제방법 등 구체적인 사항은 시장 대표 상품인 코스피200선물·옵션과 비슷하게 설계했다.

또 주식파생상품시장의 시장조성자인 12개 증권사가 상장일부터 이들 신상품에 유동성을 공급해 조기에 상품이 활성화할 수 있도록 돕기로 했다.

거래소는 KRX300선물과 코스닥150옵션이 새로 상장하면 기관·외국인의 시장 참여를 유도해 기업 투자 확대 및 투자자 재산 증식 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KRX300선물 인버스·레버리지 상장지수펀드(ETF) 등 관련 금융상품 규모가 확대돼 기관의 선물 거래 수요도 많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