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령 혐의'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 "가상화폐 거래소에 작전 세력 많다"
'횡령 혐의'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 "가상화폐 거래소에 작전 세력 많다"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8.04.07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가 횡령·사기 혐의로 체포된 가운데 가상화폐 거래소의 문제를 지적한 그의 발언이 재조명되고 있다. 

코인네스트 김익환 대표는 지난해 11월 30일 경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인사이드 핀테크 컨퍼런스&엑스포 2017'에서 "가상화폐 거래소에는 소위 '작전'이라 불리는 세력들이 많다. 정화할 필요가 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김익환 대표는 또 "가상화폐는 금융의 새로운 시장을 열 수 있을 것"이라며 해외 사례를 언급했다. 그는 "중국에는 비트코인을 저축하면 연간 수익률 6%를 낼 수 있는 금융상품이 있다. 아직 한국에는 이런 상품이 없기 때문에 가상화폐 거래소가 필요한 역할을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