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 올 여름휴가철 해외여행 키워드…’동남아, 휴양, 가족, 실속’
하나투어, 올 여름휴가철 해외여행 키워드…’동남아, 휴양, 가족, 실속’
  • 이상엽 기자
  • 승인 2018.06.04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열린 하나투어 박람회 모습/사진=하나투어 제공.
지난해 열린 하나투어 박람회 모습/사진=하나투어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이상엽] 하나투어가 여행박람회를 앞두고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올 여름휴가철 해외여행객들은 주로 가족과 함께하는 동남아 실속 휴양여행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하나투어는 온라인리서치업체 컨슈머인사이트에 의뢰해 전국 20세~69세 남녀 300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계획을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설문결과에 따르면, 여름휴가철 해외여행지로 유럽을 선호한다고 답한 응답자가 33%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는 미주/호주(30%), 동남아(17%), 일본(14%), 중국(4%), 기타(3%) 순이었다.

하지만 여행경비나 휴가날짜 등 현실적인 여건을 고려한 실제 휴가예정지는 달랐다. 시간이나 비용적 부담이 덜한 동남아(38%)와 일본(27%)이 인기가 있었던 것이다. 앞선 문항에서 높은 선호도를 보였던 유럽과 미주/호주는 실제 휴가예정지를 묻는 문항에서는 각각 11%, 13%를 기록하는데 그쳤다.

여행의 주 목적을 묻는 문항에서는 휴양(51.6%)을 고른 이들이 관광(28.2%)보다 많았다. 이밖에 식도락(12.1%), 쇼핑(4%) 등을 고른 이들도 있었다.

함께 여행가고 싶은 동반자는 남녀간 차이가 있었다. 남성은 부부/자녀(37.3%), 연인(25.3%), 부모/형제(11.3%) 순이었으나, 여성은 부부/자녀(41.3%), 부모/형제(16%), 친구/직장동료(14.7%) 순이었다.

설문 응답자들이 여름휴가 해외여행경비로 계획 중인 1인당 여행경비는 50만원~100만원(42.7%)이 많았다. 다음은 100만원~150만원(27.4%), 50만원 미만(8.9%) 순이었다.

한편, 하나투어는 오는 6월 8일부터 3일간 고양 킨텍스 제1전시장(1,2,3홀)에서 여행박람회를 개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