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전세계 임직원 32만명…여성 비중 45%
삼성전자, 전세계 임직원 32만명…여성 비중 45%
  • 이성노 기자
  • 승인 2018.06.1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동남아·서남아·일본, 인력 증가 '역대 최고'

[한스경제 이성노] 삼성전자의 전 세계 임직원 수가 32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이중 여성 비중은 약 45%였다.

ㅇㄹ
15일 삼성전자 '2018 지속가능 경영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임직원 숫자는 총 32만671명으로 나타났다. /사진=연합뉴스 

15일 삼성전자 '2018 지속가능 경영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으로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 임직원 숫자는 총 32만671명이다. 전년도 30만8745명보다 3.9% 늘어난 수치다. 

이중 국내 인력은 전년보다 3.5% 늘어난 9만6458명이고, 해외 인력은 4.0% 증가한 22만4213명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동남아시아, 서남아시아, 일본의 임직원 숫자가 14만5577명으로 전년보다 8.3% 늘어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반면 중국은 3만4843명으로 1년 전보다 6.0% 감소했다. 중동과 아프리카는 각각 2592명, 676명으로 7.8%, 19.7% 줄어들었다. 미주는 2만5814명, 유럽·독립국가연합(CIS)는 1만4711명으로 전년과 비슷했다. 

전체 임직원 가운데 여성 인력 비중은 45%로 집계됐다. 전년 말과 비교해 1%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특히 여성 간부(13.0%), 임원(7.0%) 비중은 역대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한국을 비롯해 북미, 아프리카, 동남아 등에 15개 지역별 총괄 체제를 운영하고 있다. 생산거점 39곳, 판매거점 55곳, 연구개발(R&D) 센터 35곳, 디자인센터 7곳, 기타(판매지점·서비스센터 등) 66곳을 각각 보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