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쿨어택’ 손동운 “현아, 13년 지기지만 연락처 몰라”
‘스쿨어택’ 손동운 “현아, 13년 지기지만 연락처 몰라”
  • 양지원 기자
  • 승인 2018.08.1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스쿨어택 2018’ MC 손동운이 현아와의 인연을 언급한다.

오는 13일 오후 방송되는 SBS FUNE&SBS MTV ‘스쿨어택2018’에서는 트리플H와 모모랜드가 네 번째 어택 스타로 파주의 한 학교를 습격한다.

은지원은 “오늘 출연 가수 가운데 한 분이 손동운과 엄청 친하다고 들었다”며 말문을 연다. 이에 손동운은 “그 분과는 13년을 알고 지냈다. 내가 지금 28살이니 인생의 절반 정도를 알고 지낸 셈”이라고 전한다. 이어 은지원은 “지금도 그 분과 연락을 계속하냐”고 물었고 손동운은 “사실 연락처는 잘 모른다”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낸다.

MC들이 언급한 스타는 트리플H의 현아. 현아는 손동운에 대해 “초등학교 5학년때부터 오빠를 봤었다. 바른 사람의 이미지가 그때나 지금이나 똑같다”고 말한다. 손동운은 “현아는 그때부터 패기가 넘쳤다, 시원시원하게 할말 다하는 성격이었다”고 과거를 회상한다.

사진=SBS FUNE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