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바로개통유심’ 서비스 출시…“개통까지 5분이면 OK”
KT, ‘바로개통유심’ 서비스 출시…“개통까지 5분이면 OK”
  • 팽동현 기자
  • 승인 2018.08.16 13:43
  • 수정 2018-09-19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샵’에서 LTE 유심 개통 신청부터 완료까지 간편하게 가능한 ‘바로개통유심’ 서비스가 출시됐다.
‘KT샵’에서 LTE 유심 개통 신청부터 완료까지 간편하게 가능한 ‘바로개통유심’ 서비스가 출시됐다.

[한스경제=팽동현 기자] KT는 ‘KT샵’에서 LTE 유심 개통 신청부터 완료까지 5분 내로 가능한 ‘바로개통유심’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온라인(KT샵, 지마켓, 옥션) 및 오프라인(인천공항 KT로밍센터, M&S 매장) 매장에서 ‘바로개통유심’ 패키지를 구매한 고객은 온라인 ‘KT샵’을 통해 ‘본인확인 > 유심 정보입력 > 번호 및 요금제 선택’ 3단계만 거치면 상담원 연결 없이 바로 LTE 유심을 개통할 수 있다.

‘마이KT(구 고객센터)’ 앱 최신버전을 이용하면 신용카드와 유심정보를 사진인식 기술을 통해 보다 간편하게 입력 가능하고, 고객이 원하는 경우 KT 홈페이지에서 25% 요금할인도 신청할 수 있다.

KT는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바로개통유심’ 개통 고객에게 신세계상품권 3만원권을 제공하고, 얼리버드(선착순) 고객 1000명에게는 메가박스 영화예매권 2매를 증정한다.

이현석 KT 전략채널본부장 전무는 “그동안 통신상품은 가입 및 개통 절차가 어렵고 복잡하다는 느낌이 있었는데 KT샵의 ‘바로개통’, ‘바로개통유심’ 서비스로 고객의 불편함을 개선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