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기업대상]지역사회 봉사활동 펼치는 정진원 지점장
[혁신기업대상]지역사회 봉사활동 펼치는 정진원 지점장
  • 박재형 기자
  • 승인 2018.09.14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정진원 지점장./사진=정진원 지점장 제공
정진원 지점장./사진=정진원 지점장 제공

[한스경제=박재형 기자] 최근 근무시간 단축으로 여가시간이 늘어 자기계발에 힘쓰는 직장인이 늘고 있지만 정진원 삼성카드 수원지점 지점장은 자신보다 이웃을 위한 봉사활동에 시간을 쏟고 있어 귀감이 되고 있다.

정진원 지점장은 1993년 대전 엑스포의 운영요원에 발탁되면서 처음 사회생활에 발을 들여놨다. 첫 직장은 동아제약이었다. 이후 삼성카드로 직장을 옮겨 대출, 펀드, 채권 등 업무와 사내 공모를 통해 현재는 영업 지점장으로 근무 중이다. 많은 사람을 대하는 업무 특성상 어려운 부분도 있지만 매 순간을 배운다는 자세로 일했다.

정 지점장은 직장을 나서면 어르신을 위한 목욕봉사, 청소봉사 등을 시작으로 경기도장애인보호협의회, 민들레요양원 등 8개 봉사 단체에서 활동한다. 봉사활동에 대한 지식과 소양을 위해 사회복지사 자격증도 취득했다.

평소 일상을 봉사로 보내며 지역사회에 이바지하는 정 지점장은 ‘경기도 우수자원봉사자’ 등 다양한 표창을 받기도 했다.

최근에는 환경보호에도 관심이 생겨 산림보호협회 경기협의회 봉사부장으로 활동 중이다. 후손이 살아가는 환경을 지키는 것은 지역을 넘어 국가 차원의 봉사이며 자연환경 보호에도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정 지점장은 “다년간 봉사활동으로 수원 내 봉사단체는 거의 다 가봤을 정도다”며 “여가시간이 곧 봉사라는 생각으로 활동하다 보니 주중에 더욱 집중해 일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