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0’ 아이콘, 최초의 전원 참석 성공 "소름 돋아"
‘300’ 아이콘, 최초의 전원 참석 성공 "소름 돋아"
  • 최민지 인턴기자
  • 승인 2018.09.14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그룹 아이콘이 ‘300’ 최초로 아티스트 전원 참석에 성공했다.

14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300’에서는 그룹 아이콘과 가수 휘성이 ‘떼창’ 대결에 나선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아이콘 팀은 300명의 아티스트가 전원 참석을 했고, 이에 스토디오는 함성으로 가득 찼다.

이를 본 아이콘 멤버 비아이는 “소름이 돋는다. 와주셔서 감사하다”며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tvN ‘300’은 뮤지션과 팬 300명이 한 팀이 돼 펼치는 떼창 대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