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라이프' 밴쯔, 이번엔 ‘엽기 짜장’이다…이영자 "중2병도 완치 해줄 맛"
'랜선라이프' 밴쯔, 이번엔 ‘엽기 짜장’이다…이영자 "중2병도 완치 해줄 맛"
  • 최민지 인턴기자
  • 승인 2018.09.14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개그우먼 이영자가 밴쯔의 ‘엽기 짜장’을 극찬했다.

14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랜선라이프-크리에이터가 사는 법'에서는 크리에이터 4인방의 일상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밴쯔는 족발과 양장피를 결합한 ‘족장피’로 선보여 모두의 군침을 돋게 만든 이후 쟁반 짜장 위에 매콤한 떡볶이를 올린 ‘엽기 짜장’을 선보이며 또다시 눈길을 끌었다.

이를 맛본 출연진들은 상상 이상의 맛에 감탄을 연발했고, 이영자는 “성격이 사나운 애가 온순해진 맛”이라며 “‘중2병’도 낫게 해줄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