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777' 매드클라운, 마미손 600개 선물 받아 '폭소'
'쇼미더머니 777' 매드클라운, 마미손 600개 선물 받아 '폭소'
  • 최민지 인턴기자
  • 승인 2018.09.14 2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쇼미더머니 777' 출연 래퍼 마미손으로 추정되는 매드클라운이 고무장갑을 선물 받아 눈길을 끈다.

지난 13일 매드클라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고무장갑 기업 '마미손'으로부터 고무장갑 600개를 선물 받았다고 전했다.

이날 매드클라운은 "엄마, 나 어렸을 때 힘들게 키우느라 미국에서 이 알바 저 알바 하시면서 어깨가 안 좋아졌었지요. 어린 맘에 그런 엄마가 안쓰러워서 '설거지 대신 해주기'쿠폰을 정성스럽게 만들어서 엄마한테 생신 선물로 드렸었던 거 기억나요? 이제부터라도 효도하는 아들이 될게요"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마미손 10박스의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쇼미더머니 777'에 출연한 래퍼 마미손을 두고 많은 이들은 발성과 발음, 특유의 가사 실수를 이유로 들어 그가 매드클라운일 것이라 주장했다.

그러나 매드클라운은 자신은 아니라면 극구 부인했고 계속해서 누리꾼들과 귀여운 실랑이를 벌이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한편, 방송 초반부터 강력한 무대들이 터져나오며 어느 시즌보다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는 Mnet '쇼미더머니 777'은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매드클라운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매드클라운 인스타그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