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쌈디, "부산 출신이지만 회 안 좋아해"
'나 혼자 산다' 쌈디, "부산 출신이지만 회 안 좋아해"
  • 최민지 인턴기자
  • 승인 2018.09.14 2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나 혼자 산다’ 쌈디가 의외의 식성에 대해 말했다.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쌈디가 생애 최초로 홀로 여행을 계획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쌈디는 “살아오면서 해본 게 많이 없다”고 털어놨다.

또 쌈디는 “해운대 바다에 들어가지도 않았다”며 “부산 사람들이 해운대에서 논다는 고정관념이 있는데 전 회도 안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맞다. '수요미식회' 부산 특집에 쌈디가 나왔는데 작가들이 복장 터져 했다"고 거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