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인니 술라웨시섬 지진 피해 복구 위해 60만달러 쾌척
삼성전자, 인니 술라웨시섬 지진 피해 복구 위해 60만달러 쾌척
  • 변동진 기자
  • 승인 2018.10.16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변동진 기자] 삼성전자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섬에서 발생한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해 60만달러(약 6억8000만원)를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권재훈 삼성전자 인도네시아 법인장(상무, 왼쪽)가 1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삼성전자
권재훈 삼성전자 인도네시아 법인장(상무, 왼쪽)가 15일(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지진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삼성전자

지원금은 인도네시아 적십자사 등에 전달, 피해지역의 복구와 이재민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또한 ‘삼성 케어센터’를 운영해 빨래방과 식음료, 가전제품, 무상 수리 서비스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