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JMT'를 잇는 연애 핵인싸가 되어보자! 연애 관련 신조어
[카드뉴스] 'JMT'를 잇는 연애 핵인싸가 되어보자! 연애 관련 신조어
  • 한승희 기자
  • 승인 2018.11.06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한승희 기자] 남녀가 사귀기 전 호감인 상태에서 대화를 나누며 서로의 마음을 탐색하는 단계를 ‘썸’이라 한다. 하지만 이 단어도 이제는 옛말, 최근 들어 젊은 세대에서 다양한 신조어들이 등장했다. 연애를 뜻하는 신조어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연애 핵인싸’가 되어보자!

◇ 삼귀다

삼귀다는 ‘사귀다 보다 덜한 관계’로 본격적인 연애를 시작하기 전 친밀하게 지내는 상태를 뜻하는 신조어다.

◇ 번달번줌

‘번호 달라고 하면 번호 주나’의 준말로 썸의 첫 단계를 위해 번호를 받고 싶을 때 쓰이는 연애 신조어다.

◇ 랜선연애

직접 만나지는 못하고 온라인상에서만 만나는 연애를 뜻하며 SNS등에서만 소통하는 것을 말한다.

◇ 안전이별

폭력 없이 안전하게 헤어지는 것을 뜻하는 말로 데이트 폭력이 사회문제로 떠오르면서 등장한 신조어다.

◇ 연서복

‘연애에 서툰 복학생’을 일컫는 말로 대부분 군 제대 후 대학 캠퍼스로 돌아온 이들을 의미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