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의 매력' 서강준, 이솜과 다시 시작?…짠내 캐릭터들의 해피엔딩 볼 수 있을까 '최종화 예고'
'제3의 매력' 서강준, 이솜과 다시 시작?…짠내 캐릭터들의 해피엔딩 볼 수 있을까 '최종화 예고'
  • 최민지 인턴기자
  • 승인 2018.11.17 0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사진=방송화면 캡처

[한스경제=최민지 인턴기자] '제3의 매력' 최종화 예고가 공개됐다.

17일 방송된 JTBC '제3의 매력'에서는 방송 말미 최종화 예고가 공개됐다.

공개된 예고 속 이영재(이솜)는 "너를 안 지 십이 년이나 됐는데 이렇게 추위를 타는지 몰랐다"라고 말했고, 이에 온준영(서강준)은 "겨울을 같이 보낸 적이 없지 않았냐"라는 말로 두 사람이 함께하는 미래를 암시하는 듯했다.

그러나 이후 민세은(김윤혜)이 등장했다. 그녀는 "오빠를 좋아한다. 믿는다"라고 자신의 마음을 드러내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또 이수재(양동근)와 백주란(이윤지)의 모습 역시 공개됐다.

이수재는 "나 여기서 꼼짝도 안 하고 기다리고 있을게"라며 수술실에 들어가는 듯한 백주란의 손을 잡아 다음 화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JTBC '제3의 매력'은 오늘(17일) 밤 11시에 마지막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