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림, 후너스와 계약…친동생 박윤재와 한솥밥
채림, 후너스와 계약…친동생 박윤재와 한솥밥
  • 최지윤 기자
  • 승인 2018.11.26 09:43
  • 수정 2018-11-26 09:43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최지윤 기자] 배우 채림이 후너스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채림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친동생인 배우 박윤재와 한솥밥을 먹게 됐다"고 26일 밝혔다.

채림은 1992년 드라마 '사춘기'로 데뷔 후 '카이스트' '이브의 모든 것' '오! 필승 봉준영' '달자의 봄' 등으로 인기를 끌었다. 2000년대 중반부터 중화권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양문호장' '설역미성' '강희비사' '사아전기' 등에 출연했다. 최근 SBS 예능프로그램 '폼나게 먹자'로 복귀해 반가움을 안겼다.

후너스에는 이장우를 비롯해 안세하, 김법래, 강기둥, 김기무, 김윤서, 윤다경, 유주은, 이서연, 임주은, 진예솔, 설정환 등이 소속 돼 있다. 사진=후너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