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나보타, 효과·안정성 우수”
대웅제약 “나보타, 효과·안정성 우수”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11.27 17:11
  • 수정 2018-11-27 17:12
  • 댓글 0

국제미용성형학회서 임상 결과·시술법 발표
나보타/사진=대웅제약
나보타/사진=대웅제약

[한스경제=김지영 기자] 대웅제약은 지난 23일부터 24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린 'ICAD(International Congress of Aesthetic Dermatology·국제미용성형학회) 2018'에 참가해 자체 개발 보툴리눔톡신(보톡스) '나보타'의 임상 결과와 다양한 시술법을 알렸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12주년을 맞은 ICAD 2018은 매년 태국에서 개최되는 권위 있는 국제 미용성형학회 중 하나로, 이번 행사에는 약 60개국에서 1200여명의 미용·성형의학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나보타 관련 발표는 필리핀 피부과 전문의 크리스티나 푸얏(Dr. Cristina Puyat)과 최윤진 연세봄빛피부과 원장이 연사로 나섰다. 이들은 2000명 이상의 피험자를 대상 으로 미국, 유럽 및 캐나다에서 진행한 대규모 미간주름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또 나보타를 활용한 다양한 최신 시술법을 공유했다.

크리스티나 전문의는 "나보타는 보툴리눔톡신 타입 A 중 효과가 강력하다고 알려진 ‘900Kda 단백질’이 98% 이상 함유된 고순도 제품"이라며 "빠른 효과 발현과 긴 지속 시간이 장점“이라고 말했다.

박성수 대웅제약 나보타 사업본부장은 "국제 학회 참석 및 해외 네트워크 확대를 통해 나보타의 최신 임상 결과와 우수성을 적극적으로 알릴 것“이라며 ”임상 결과를 알려 나보타가 출시된 아시아 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다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