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사우스햄튼] 손흥민 '골+골대 강타', 현지 언론 선정 'MOM'
[토트넘 사우스햄튼] 손흥민 '골+골대 강타', 현지 언론 선정 'MOM'
  • 심재희 기자
  • 승인 2018.12.06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골' 토트넘-사우스햄튼에 완승
토트넘, 사우스햄튼 잡고 3위 도약
손흥민, 토트넘-사우스햄튼전 최고 평점
손흥민, 토트넘-사우스햄튼 '최우수 선수' 손흥민이 6일 펼쳐진 토트넘-사우스햄튼 경기에서 최고 활약을 펼친 선수로 꼽혔다. /토트넘 인스타그램
손흥민, 토트넘-사우스햄튼 '최우수 선수' 손흥민이 6일 펼쳐진 토트넘-사우스햄튼 경기에서 최고 활약을 펼친 선수로 꼽혔다. /토트넘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심재희 기자] 유럽 통산 100호골을 터뜨린 손흥민(26·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현지 언론으로부터 토트넘-사우스햄튼 경기 최고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6일(한국 시각) 잉글랜드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5라운드 토트넘-사우스햄튼 경기에 선발로 출전했다. 오른쪽 윙포워드로 기본 배치되어 풀타임을 소화했다.

전반 3분 만에 골대를 강타했다. 페널티박스 바깥쪽에서 찬스를 엿본 손흥민은 키에런 트리피어의 헤더 패스를 받아 오른발 발리 슈팅을 때렸다. 손흥민의 발을 떠난 공은 사우스햄튼 오른쪽 골포스트를 맞고 튀어나왔다. 이후에도 그는 질풍같은 돌파와 멋진 개인기로 사우스햄튼 수비수들을 위협했다.

손흥민 골은 토트넘이 2-0으로 앞서던 후반 10분에 터졌다. 해리 케인의 패스를 감각적인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하며 쐐기포를 작렬했다. 골문 중앙 쪽 빈 공간을 잘 파고들며 케인의 낮고 빠른 크로스를 가볍게 마무리지었다. 손흥민의 올 시즌 EPL 2호골.

손흥민은 잉글랜드 '데일리 메일'이 뽑은 토트넘-사우스햄튼 경기 '최우수 선수'(MOM)로 우뚝 섰다. 두 팀 통틀어 최고인 평점 8을 얻었다. 1골 1도움을 기록한 케인이 7.5점, 철벽수비를 자랑한 골키퍼 위고 요리스가 7점을 받았다.

경기에서는 토트넘이 3-1로 이겼다. 손흥민 골과 함께 케인, 루카스 모우라의 득점을 묶어 후반전 추가시간에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친 사우스햄튼을 완파했다. 손흥민 골을 등에 업고 승점 3을 챙긴 토트넘은 EPL 3위로 도약했다. 11승 4패 승점 33을 마크하며 선두 맨체스터 시티(승점 41)와 2위 리버풀(승점 39)을 추격했다. 사우스햄튼은 승점 9에 묶이며 강등권인 18위에 머물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