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복합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스타정’ 출시
유유제약, 복합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스타정’ 출시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12.1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제스타정/사진=유유제약

[한스경제=김지영 기자] 유유제약은 복합 골다공증 치료제 바제스타정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바제스타정의 주성분인 바제독시펜은 한국, 일본, 일부 유럽국가에서 폐경 후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와 예방에 사용되고 있다.

또 다른 주성분인 콜레칼시페롤은 다른 제제와 달리 식후에도 복용할 수 있다. 또 콜레칼시페롤 같은 비스포스포네이트 제제는 약을 몸속에 퍼뜨리기 위해 복용 후 누워있어야 하는데 이 성분은 서 있어도 돼 환자 편의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유제약 관계자는 "바제스타정은 동일 성분 중 최저가로 출시해 골다공증 환자의 약가 부담을 최소화했다"며 "환자가 쉽게 복용일을 인지할 수 있도록 개별 PTP포장 뒷면에 복용 날짜를 기입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