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창원지방법원, 기업 구조조정 상호협력 MOU 체결
캠코·창원지방법원, 기업 구조조정 상호협력 MOU 체결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12.14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 법원 신청 법정관리 기업과 개인파산 채무자 지원키로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진=연합뉴스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양인정 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14일 창원지방법원과 회생기업에 대한 효율적인 구조조정 및 개인회생·파산절차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창원법원에 신청한 법정관리 기업은 캠코를 통해 구조조정 지원을 받게 된다. 캠코는 법원으로부터 추천받은 회생기업에 대해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채권집중화, 자금대여 등 경영정상화 프로그램을 적용한다. 

캠코는 어려움에 처한 개인채무자에 대해서도 개인회생·파산절차를 통한 경제적 재기지원에 나선다. 

창원지방법원은 캠코를 경유하는 사건 등을 신속하게 진행하여 채무자가 조기에 정상적인 경제활동 주체로 복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키로 했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캠코가 수행 중인 기업 및 가계 재기지원 프로그램이 전국 법원과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큰 시너지효과를 내고 있다"며 "캠코는 이를 통해 경영위기에 처한 회생기업의 경영정상화와 상환능력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개인채무자의 신속한 재기지원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