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참가 선수·연예인 10억 상금 어디에 쓰나 봤더니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참가 선수·연예인 10억 상금 어디에 쓰나 봤더니
  • 변동진 기자
  • 승인 2018.12.15 14:52
  • 수정 2018-12-15 14:52
  • 댓글 0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참가인 사회단체·재단에 기부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오늘(15일) 개막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고대 안암캠퍼스 화정체육관서 열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개막! 지스타 2018 관람객들이 포트나이트 e스포츠 이벤트를 관림하고 있다. /에픽게임즈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개막! 지스타 2018 관람객들이 포트나이트 e스포츠 이벤트를 관림하고 있다. /에픽게임즈

[한스경제=변동진 기자]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대회가 15일 개최되는 가운데 참가 선수와 유명인들이 상금을 기부할 것이라고 밝혀 따뜻한 훈풍이 불고 있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대회는 이날 고려대학교 안암캠퍼스 화정체육관에서 열리며 상금은 10억원이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은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된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1부는 총 100명이 참가해 솔로 모드로 승부를 겨루는 쇼매치가 진행되며, 1위는 5000만원, 2위는 3000만원, 3위와 4위는 각각 2000만원과 1000만원이 본인의 이름으로 기부된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2부는 두 명씩 팀을 이뤄 경기를 진행하는 듀오 매치 방식으로, 1위 팀에게는 1억원, 2위 6000만원, 3위와 4위 각각 4000만원과 3000만원 그리고 모든 팀에게 1000만원 등 총 8억원의 상금이 듀오 매치를 통해 기부된다.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참가 선수들은 생활고에 시달리거나 교육 소외 계층에 속하는 어린이나 노인을 돕는 자선단체, 동물 보호 단체, 의료 단체, 스포츠 꿈나무 지원재단 등에 상금을 기부할 것이란 뜻을 전했다.

스타크래프트 레전드 홍진호 선수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상금을 기부할 뜻을 밝혔으며, 또 이제동 선수는 ‘월드비전’을 돕겠다는 의지를 보여줬다.

한국야구 레전드 이승엽은 자신이 이사장으로 있는 ‘야구장학재단’에 상금을 기부하고 싶다고 했다.

빙상의 전설로 불리는 모태범 선수는 동물권단체 ‘케어’에, 스트리머 악어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풍월량은 ‘국경없는의사회’에, 양띵은 ‘동물보호센터’에, 우정잉은 동물권행동 ‘카라’ 등에 상금을 기부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인기 아이돌인 B1A4 공찬, 우주소녀 루다는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구구단 미미 등도 따뜻한 마음을 전할 방침이다.

한편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픈 2018 등이 열리면서 해당 게임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 규모도 화제다.

포트나이트 글로벌 e스포츠 상금은 총 1000억원으로 알려졌다. 최근 TV 광고에서 모델 크리스 프랫은 한국인이 가져갈 수 있는 건 빵원(0원)이라고 해 많은 이용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