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주최측 "AOA 무대에 화약 사용X, 설현 쾌유 기원"
공연 주최측 "AOA 무대에 화약 사용X, 설현 쾌유 기원"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8.12.17 11:58
  • 수정 2018-12-17 12:02
  • 댓글 0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그룹 AOA의 설현이 15일 서울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 '포트나이트 코리아 오프 2018' 추하 무대에서 공연을 하다 몸을 가누지 못 하고 퇴장하는 일이 벌어진 가운데 공연 주최측이 입장을 밝혔다.

주최측인 에픽게임즈 코리아는 "이번 무대에서 사용된 제품은 스파클러라는 이름의 무대 장치로 무색무취"라며 "오랜 기간 인체에 무해하다는 점을 입증 받았다. 행사 진행을 맡은 제일기획에 확인한 결과 해당 무대에서는 화약을 상용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어 "컨디션 난조에도 불구하고 무대에서 멋진 퍼포먼스를 보여준 설현과 AOA 모든 멤버들에게 감사하다. 설현의 쾌유를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설현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설현은 공연 이후 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 설현은 감기 증상으로 인한 과호흡을 호소했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17일 현재 추가 검사를 받고 회복하고 있다.

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