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금융진흥원, 서민 맞춤대출서비스 지난해 '2870억원'중개
서민금융진흥원, 서민 맞춤대출서비스 지난해 '2870억원'중개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9.01.07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만3500명...전년비 16%증가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양인정 기자] 서민금융진흥원(이하 진흥원)이 7일 서민금융 소비자에게 적합한 대출을 중개해주는 '맞춤대출서비스'로 지난해 2만3500명에게 2870억원의 대출을 중개했다고 밝혔다.

2017년 2만147명 2470억원과 비교해 인원은 16.6%, 규모는 16.2% 각각 증가했다.

진흥원은 특히 작년 4분기에 956억(7903명) 대출을 연결했다고 밝혔다. 이는 직전 분기보다 33.4%, 2017년 4분기보다 81.3% 늘어난 규모다.

평균 대출금리는 2017년 연 12.04%에서 작년 12.00%로 0.04%포인트 내렸다.

맞춤 대출서비스는 서민들의 상황에 맞춰 적당한 서민금융상품을 추천해주는 서민금융진흥원의 대출중개시스템이다. 서민들이 일일이 비교하기 힘든 100여개 이상의 서민 대상 대출상품을 비교해 가장 유리한 대출 상품을 추천해주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전체 이용자의 70% 이상이 연소득 3000만원 이하의 서민이다.

진흥원은 "올해는 맞춤형 대출상담 편리함을 높이고자 홈페이지를 개편하고 상반기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