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교육청, '학업중단 학생 대안교육 지원사업' 공모
경기교육청, '학업중단 학생 대안교육 지원사업' 공모
  • 수원=김원태 기자
  • 승인 2019.01.11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스포츠경제=김원태 기자] 경기도교육청이 ‘2019 학업중단 학생 대안교육지원 사업’을 공모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기본적인 학습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이 학습하는 미인가 대안교육기관의 대안교육과 안전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학업 중단 학생과 개인 특성에 맞는 교육을 받고 싶은 청소년을 대상으로 대안교육의 가치를 실현하고자 하는 전일제 미인가 대안교육기관이 공모 대상이며, 사업기간은 오는  4월부터 11월까지다.

심사 기준은 △기관의 교육목표와 공공성 △운영 현황과 학생 현황 △대안교육 프로그램 등이며, 현장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기관에는 500만원부터 1500만원까지 차등 지원된다.

신청 서류는 이달 21일부터 25일까지 이메일과 우편으로 접수하며, 경기도교육청 지방보조금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3월 중 최종 발표할 예정이다.

자세한 공모 계획은 경기도교육청 홈페이지(http://www.goe.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교육청 정만교 진로지원과장은 “지금까지 학교생활에 적응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대안교육을 통해 즐겁게 수업하는 모습을 자주 봤다”면서 “자신의 꿈을 더 계발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대안교육활동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06년부터 시작된 대안교육 지원사업은 2017년까지 모두 250기관에 약 38억 원을 지원했으며, △효 △안전 △성교육 △진로교육 △자연탐방과 유적 답사 등 다양한 교육이 진행됐다.


인기기사
P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