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19년 경영전략회의 및 경영협약식’ 개최
NH농협금융, ‘19년 경영전략회의 및 경영협약식’ 개최
  • 김형일 기자
  • 승인 2019.01.24 18:18
  • 수정 2019-01-24 18:18
  • 댓글 0

체질개선과 변화로 미래성장 기반구축할 것

 

'2019 농협금융 경영전략회의'에서 (왼쪽에서 5번째)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과 계열사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며 웃고 있다./사진=NH농협금융
'2019 농협금융 경영전략회의'에서 (왼쪽에서 5번째)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과 계열사 대표들이 기념촬영을 하며 웃고 있다. /사진=NH농협금융

[한스경제=김형일 기자] NH농협금융이 2019년 경영전략회의 및 경영협약식을 개최했다.

NH농협금융은 24일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NH인재원에서 자회사 CEO, 그룹 주요 간부 100여 명과 함께 ‘체질 개선과 변화로 미래 성장기반 구축’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2019년 경영전략회의와 경영협약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은 올해 경영전략 방향을 체질 개선, 변화, 미래, 성장기반 등 4가지 키워드로 제시하고 ▲자본 효율성 제고 및 자산/부채 리밸런싱(재조정)을 통한 체질 개선 ▲경영 인프라 개선 및 미래지향적 내부 혁신 ▲미래 금융환경에 요구되는 금융인의 DNA ▲금융회사 성장기반 강화에 필요한 자세 등에 대해 참석자들과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했다.

'2019년 농협금융 경영전략회의'에서 (오른쪽 첫번째) 김광수 NH농협금융 회장이 임직원들과 회의를 하고 있다./사진=NH농협금융
'2019년 농협금융 경영전략회의'에서 김광수(오른쪽 첫번째) NH농협금융 회장이 임직원들과 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NH농협금융

특히 NH농협금융은 “금년도 손익목표 1조5000억원을 달성해 2년 연속 1조원 이상 수익을 올리자”며 “농업농촌을 위한 안정적인 협동조합 수익센터로 역할을 강화하고 불확실한 경영환경에도 흔들림 없는 농협 금융의 미래설계에 역량을 집중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또 김광수 회장은 ‘디지털 데이터 리터러시(남보다 먼저 읽고 대응하는 능력)’와 ‘글로벌 이니셔티브(주도권)’를 강조했다. 또 “NH농협금융의 존재 및 성장기반의 핵심은 고객, 농업인, 농축협”이라면서 “촘촘한 소비자 보호와 국민을 위한 농협이 되기 위해 농협 금융이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