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교장·교감·교원 등 5073명 인사 단행
경기도교육청, 교장·교감·교원 등 5073명 인사 단행
  • 수원=김원태 기자
  • 승인 2019.01.30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부교육감에 윤창하씨 내정...장학관 공모·추천 21명 임용

[한국스포츠경제=김원태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30일 교(원)장, 교(원)감, 교육전문직원, 교사(초등·초등특수) 등 5073명에 대한 대규모 인사(2019년 3월1일자)를 단행했다.

도교육청은 이번 인사는 미래 교육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3월 1일 실시하는 본청 조직개편에 따라 이뤄졌다고 전했다.

인사 내용은 교(원)장·교(원)감 인사는 공모교(원)장 60명, 교(원)장 중임 전보 35명, 교(원)장 중임 119명, 장학(교육연구)관에서 교(원)장 전직 18명, 교(원)장 전보 132명, 교(원)장 승진 207명, 장학(교육연구)사에서 교(원)감 전직 41명, 교(원)감 전보 76명, 교(원)감 전입 2명, 교(원)감 복귀 2명, 교(원)감 승진 236명 등 모두 928명이다.

본청 교육국장 3명, 교육장 6명, 직속기관장 3명, 본청 과장 13명, 직속기관 부장 5명, 교육지원청 국장 4명, 장학(교육연구)관 전보? 전직 29명, 장학관 공모 및 승진 임용 21명, 장학(교육연구)사에서 전직·전보 153명, 장학(교육연구)사 신규임용 57명 등 294명이다.

도교육청 제2부교육감으로는 윤창하 매현초등학교 교장(전 의정부교육장)이 내정됐다. 제4대 주민직선 교육감 시대를 맞아 북부청사에 미래교육국을 신설하고, 창의융합교육과정 활성화를 통한 모든 아이들이 행복한 ‘교육다운 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북부청사 근무 경험과 현장 경험을 고루 갖춘 자로 내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기존 운영하던 공모제와 현장에서 추천을 받아 현장방문 심사를 거쳐 임용하는 추천제도 함께 진행해 장학(교육연구)관 21명을 임용했다. 공모제는 지원자 본인의 희망으로 면접심사 및 온라인동료평가를 거쳐 임용하는 방식이며, 추천제는 교육공동체 3인 이상이 추천할 경우 추천심사위원회에서 심사를 거쳐 현장면접대상자를 선정한다. 

본인이 동의할 경우 현장면접, 동료면접, 온라인평가를 거쳐 교육감에게 3배수를 추천하면 교육감이 임용하는 방식이다. 민선4기 교육감공약으로 이번 인사에서 처음 도입됐다.

초등특수·초등 교사 인사는 복귀(직) 등 81명, 전보 3천 114명, 타시도 교류 112명, 신규임용 544명 등 3851명이다.

한편 유치원·중등특수·중등 교사 등에 대한 정기인사는 다음달 7일 별도 발표한다. 중등 신규임용시험 합격자 발표와 중등 각 학교의 학급수가 같은달 1일 최종 결정되기 때문이다.

도교육청 손희선 교원정책과장은 “이번 인사는 경기혁신교육 3.0을 실현하기 위해 미래교육에 맞는 각 기관의 역할과 학교의 교육력 제고에 중점을 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학교 현장의 의견을 반영하되 합리적이고 공정한 인사 정책을 지속적으로 구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