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제14대 최연숙 회장 당선
수원.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제14대 최연숙 회장 당선
  • 수원=김대운 기자
  • 승인 2019.01.31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가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단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터

[한국스포츠경제 김원태]

앞줄 왼쪽에서   번째 최연숙 신임회장, 최회장 오른쪽은 강경환 전임회장이 정기총회를 마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원태기자
정기총회를 마친 후 강경환 전임회장 (앞줄 왼쪽에서 4번째) 최연숙 신임회장(앞줄 왼쪽에서 5번째)이 나란히 앉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김대운기자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는 30일 개최된 정기총회에서 최연숙(61세) 후보를 회장으로 선출했다.

최연숙 회장은 직장·공장새마을운동성남시협의회 회장을 2대에 걸쳐 역임하는 등 직장ㆍ공장새마을운동성남시협의회와 시 발전을 위해 헌신봉사해 왔으며 민주평화통일정책자문위원회 자문위원과 중원경찰서 청소년지도위원,학교운영위원장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였다.

특히 지역경제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는 직장ㆍ공장 근로자들의 위로와 사기진작을 위해 지역 회장 임기 동안 6년간 전국마술대회를 개최해 근로자들이 가족동반 무료 관람을 할 수있도록 하는 등 최 회장은 다양한 지역봉사 활동으로 대통령표창을 비롯 경기도지사,통계청장,경기도선관위원장,성남시장,새마을운동 관련 단체장 상 등을 수상 한 바 있다.

이날 당선된 최연숙 회장은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최초의 여성회장이라는 타이틀도 거머쥐었다.

최연숙 회장은 소견발표 및 수락인사에서 “침체되어 있는 경기도 직장·공장새마을운동을 다시 한 번 일으키는기폭제 역할을 하겠다”며, 아울러 “앞으로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가 전국에서 가장 우수한 단체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하였다.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최초로 여성으로서 회장으로 선출된 최연숙 신임회장이 회장으로 선출된 뒤 수락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김원태 기자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최초로 여성으로서 회장으로 선출된 최연숙 신임회장이 회장으로 선출된 뒤 수락 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김대운 기자

또한 최연숙 회장은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 공유를 위해 개방적인 회의와 함께 지역 순회 간담회를 통해 회원들의 애로사항과 발전적 건의 사항을 현장에서 경청한 뒤 새마을운동이 추구하는 부문과 시대변화에 부응해야 하는 현실적 괴리현상을 파악해 변화를 이끌어 가는 직장ㆍ공장새마을운동 정신이 활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히면서 "직장·공장새마을운동경기도협의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점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