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능후 복지부 장관 "국민연금, 주주가치 제고 및 국민 이익 위해 주주활동 이행"
박능후 복지부 장관 "국민연금, 주주가치 제고 및 국민 이익 위해 주주활동 이행"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2.01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연금, 한진그룹 경영참여 여부 논의
박능후 복지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박능후 복지부 장관.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1일 오전 국민연금이 대한항공과 한진칼에 대해 적극적인 주주권 행사를 할지 결정되는 가운데 박능후 복지부 장관이 주주활동 이행에 가까운 모두발언을 했다.

박 장관은 이날 오전 8시 서울 더 플라자호텔에서 열리는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 회의에 앞서 모두발언을 통해 "스튜어드십 코드를 도입한 결과로 첫 번째 사례로서 대한항공과 한진칼에 대한 주주권 행사 여부 및 행사를 한다면 그 범위를 최종 결정하는 자리이기 때문에 많은 관심이 모인 것으로 생각된다"며 "보건복지부는 그동안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 등 기금 운용과 관련한 여러 논의 과정에서 관련 지침과 규정을 철저히 준수해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전문위원회 실무평가위원회 논의 과정에서도 보건복지부는 이러한 원칙을 철저히 지켜왔으며 앞으로도 국민연금 기금 운용에 대해서는 무엇보다 투명하고 공정한 논의와 결정이 이루어지도록 할 것임을 다시 한 번 말씀드린다"면서 "한편에서는 기업에 대한 경영 개입 및 연금 사회주의로 나타날 수 있다고 하는 우려의 목소리가 있고 다른 한편에서는 국민연금이 보다 적극적인 주주권을 행사해야 한다는 요구가 나오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박 장관은 "국민연금은 중대하고 명백한 위법활동으로 국민의 소중한 자산에 심각한 손해를 입히는 경우에 대해서만 수탁자로서 주주가치 제고와 국민의 이익을 위해 투명하고 공정한 기준과 절차에 따라 주주활동을 적극적으로 이행할 것임을 다시 한 번 강조드린다. 반면 건전하고 투명하게 운영되는 대다수 기업에 대해서는 주주활동을 통해 기업들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회의에서는 국민연금이 주주권을 기존처럼 소극적으로 행사할지, 이사해임, 사외이사선임, 정관변경 요구 등 '경영 참여'에 해당하는 주주권을 적극적으로 행사할지가 쟁점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