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아산, 금강산에서 '창립20주년' 기념행사 개최
현대아산, 금강산에서 '창립20주년' 기념행사 개최
  • 강한빛 기자
  • 승인 2019.02.07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현대아산이 2월 5일 창립 20주년을 맞아 8~9일 양일에 걸쳐 금강산 현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현대아산은 1998년 금강산관광이 시작된 이듬해 2월 현대그룹의 남북경협사업 전문 계열사로 창립했다. 이후 7대 사업권 등 북측 SOC 사업 합의, 금강산 육로관광, 개성공단 건설, 개성관광, 백두산 관광 합의 등을 통해 ‘남북경협’의 선도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행사는 배국환 사장 등 임직원 20여명이 8~9일 1박 2일간 금강산을 방문해 기념식, 기념 만찬 등의 일정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현대아산은 “창립 20주년의 상징성을 고려해 금강산 행사를 추진하게 됐고, 북측이 흔쾌히 받아들여 성사됐다”며, “현대아산의 남북경협 20년 역정을 되돌아보며, 사업 정상화와 재도약의 결의를 다지는 행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