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의료 헌신한 '故 윤한덕 센터장에 'LG 의인상' 수여
응급의료 헌신한 '故 윤한덕 센터장에 'LG 의인상' 수여
  • 김덕호 기자
  • 승인 2019.02.1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 / 사진 =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 캡처
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 / 사진 =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 캡처

[한스경제=김덕호 기자] 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에게 'LG 의인상'이 수여된다. 

11일 LG복지재단은 17년간 한국 응급의료 발전을 위해 헌신한 윤한덕 센터장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또 유가족을 위해 위로금 1억원도 함께 전달된다. 

윤 센터장이 'LG 의인상' 대상자로 선정된 것은 묵묵히 응급의료 외길을 걸으며 헌신한 그의 삶이 우리 사회에 큰 울림을 준데 따른 것이다.

윤 센터장은 전남대 응급의학과를 졸업하고, 2002년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 개소와 동시에 응급의료 현장에 합류했다. 2012년 중앙응급의료센터장에 취임했고, 전용 헬기 도입, 국가 응급진료 정보망 구축, 재난응급의료 상황실 운영 등 국내 응급의료 및 외상의료 체계를 만들었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평소 자신의 안위보다 한 명의 응급환자라도 더 잘 돌볼 수 있는 응급의료 체계를 만들고 발전시키는데 의지가 컸던 고인의 헌신적인 노력과 정신을 우리 사회가 함께 오래도록 기억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P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