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데이트 사망사고 '충격', 女 숨지고·男 의식불명
첫데이트 사망사고 '충격', 女 숨지고·男 의식불명
  • 정규민 기자
  • 승인 2019.02.12 1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데이트 사망사고로 안타까운 애도의 물결
첫데이트 사망사고 운전자는 10대가 몰던 차로 밝혀져
첫데이트 사망사고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 JTBC 뉴스 방송화면 캡처
첫데이트 사망사고 소식이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 JTBC 뉴스 방송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정규민 기자] 첫 데이트를 하던 연인이 10대가 몰던 차에 치여, 1명은 숨지고 1명은 의식불명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0일 오후 2시 10분쯤 대전 중구 대흥동의 한 도로에서 A 씨(18)가 몰던 머스탱 승용차가 인도를 걷던 보행자 2명을 치었다.

이 사고로 박모 씨(28·여)가 숨지고 조모 씨(29·남)가 중상을 입어 의식이 없는 상태다. 사고 차량 운전자 A 씨와 동승자 B 씨(19)도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한 언론매체에 의하면 사고 피해자 박 씨와 조 씨는 이날 첫 데이트를 즐기다 변을 당한것으로 알려졌다. 반대편 차선을 주행하던 차량이 미끄러지면서 손을 잡고 걷던 둘을 덮친 것이다.

두 사람은 몇 년 전 유럽여행 중 만나 호감을 가졌고 최근 본격적으로 사귀기로 하고 이날 첫 데이트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으며, 첫 데이트 사망사고 피해자 박 씨와 조 씨는 대전에 연고가 없었으며 각자의 생활 근거지인 서울(박 씨)과 경남 창원(조 씨) 중간 지점이라 이곳에서 만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경찰은 CCTV 확인결과 동백사거리에서 부사동쪽 1차로를 달리던 A 씨가 앞 차를 추월하기 위해 2차로로 차선을 변경하고 다시 1차로로 끼어들려고 하다가 중앙선을 침범, 반대편 인도 쪽으로 돌진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운전자와 피해자 상태가 호전이 되는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