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노조, 노동이사제 도입 위해 사외이사 후보 추천
IBK기업은행 노조, 노동이사제 도입 위해 사외이사 후보 추천
  • 권혁기 기자
  • 승인 2019.02.13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IBK기업은행
/사진=IBK기업은행

[한스경제=권혁기 기자] IBK기업은행 노동조합(이하 노조)이 노동이사제 도입을 위해 이달 중 사외이사 후보를 추천할 계획이다.

기업은행 노조는 13일 "현재 사외이사 3인 중 1인인 이용근 사외이사의 임기가 오는 18일 만료된다. 노조는 이번 사외이사 선임부터 노동이사제를 추진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7년 금융행정혁신위원회가 금융공공기관에 노동이사제 도입을 권고한 데 따른 것으로 오는 15~22일 사외이사 후보를 접수한다고 계획이다.

노조는 언론 광고, 행내 추천 등을 통해 노동계·인권 분야에서 경륜을 갖춘 인사를 노동이사로 추천할 방침이다.

노조는 "현재까지 사외이사 선임은 정부가 지정한 인물을 금융위원회가 임명하는 '낙하산' 인사가 관행처럼 이뤄져 왔다. 노동이사제는 경영권 침해를 목적으로 추진하는 게 아니며 노사가 경영에 함께 참여해 의사결정의 투명성과 책임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