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발 냄새 난 적도 있고…" 大폭소…무슨 일?
손나은 "발 냄새 난 적도 있고…" 大폭소…무슨 일?
  • 정규민 기자
  • 승인 2019.03.16 0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핑크 손나은, '미추리 시즌2' 게스트 출격
손나은, 발 냄새 고백에 '폭소'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미추리'에 출연했다. / SBS '미추리-시즌2' 방송화면 캡처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미추리'에 출연했다. / SBS '미추리-시즌2' 방송화면 캡처

[한국스포츠경제=정규민 기자]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자신의 발 냄새를 언급해 폭소케 했다.

15일 밤 방송된 SBS '미추리 8-1000' 시즌2'에는 그룹 에이핑크 손나은이 마지막 게스트로 출격해 1000만원 찾기에 합류했다.

이날 손나은은 '발 냄새가 전혀 안 난다'라는 질문에 엉거주춤 앉아 주위를 폭소케 했다.

유재석은 손나은을 향해 "왜 나중에 앉냐"라고 물었고, 이에 손나은은 "난 적도 있고, 안 난 적도 있다"라고 솔직하게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손나은은 "저도 원래 건조해서 안 나는데 태어나서 딱 한 번 난 적 있다. 연습생 때다. 연습을 많이 하니까. 그 때 처음으로 발 냄새라는 걸 알았다. '이런 냄새구나'라는 걸 알았다. 그 이후에는 관리를 잘 해서 나지를 않았습니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