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은한 매화 향기에 봄을 담다' 에버랜드, '하늘매화길' 오픈
'은은한 매화 향기에 봄을 담다' 에버랜드, '하늘매화길' 오픈
  • 이선영 기자
  • 승인 2019.03.28 18:03
  • 수정 2019-03-28 18:18
  • 댓글 0

에버랜드가 수도권 최초의 매화정원 '하늘매화길'을 오는 29일 오픈한다. /에버랜드

[한국스포츠경제=이선영 기자] 에버랜드는 봄에 가장 먼저 피는 꽃 중 하나인 매화를 테마로 한 수도권 최초의 매화정원 '하늘매화길'을 오는 29일 오픈한다.

에버랜드가 수도권에 처음 선보이는 '하늘매화길'은 매실 재배가 아닌 꽃 감상을 목적으로 꾸며진 국내 최대 규모의 매화 테마정원이다. 장미축제(1985년), 튤립축제(1992년) 등 국내 꽃 축제의 원조인 에버랜드는 이번 하늘매화길 오픈을 통해 '튤립, 매화, 벚꽃, 장미'로 이어지는 대표 봄꽃 라인업을 완성했다. 

하늘매화길은 아메리칸어드벤처 지역에 위치한 콜럼버스대탐험 뒤편 약 3만3000㎡(1만평) 부지에 조성됐다. 포시즌스가든, 장미원 등 기존 정원보다 2∼3배 이상 넓은 에버랜드 최대 규모의 정원이다.

하늘매화길에는 전국 각지에서 특별 공수한 만첩매, 율곡매, 용유매 등 11종 700여 그루의 매화나무들이 은은한 향기를 가득 퍼뜨린다. 매화뿐 아니라 소나무, 벚나무, 버드나무 등 수목 1만 여그루와 무스카리, 수선화, 유채 등 24만 송이의 봄꽃이 정원에 어우러져 다양한 봄 식물 체험이 가능하다.

이준규 에버랜드 식물컨텐츠그룹장은 "수도권 최초의 매화 테마 정원을 선보이기 위해 지난 3년 여간 모든 직원들이 열심히 준비해왔다"며 "올 봄 에버랜드에서 은은한 향기가 일품인 매화를 만끽해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