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일본 걸그룹 일명 ‘가상통화 소녀“ 탄생, 비트코인 외치며 안무하기도 해
비트코인, 일본 걸그룹 일명 ‘가상통화 소녀“ 탄생, 비트코인 외치며 안무하기도 해
  • 고예인 기자
  • 승인 2019.04.03 0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다섯달 동안 ‘깜놀 이슈’
비트코인 20%이상 급등해
비트코인 갑작스럽 급등 만우절 해프닝으로 보여져
‘가상화폐 이슈로 일본 걸그룹 ’비트코인‘ 외치며 안무
'비트코인' 20%이상 급등해, 비트코인이 20%이상 가까이 급등해 화제가 되고 있다. / 픽사베이
'비트코인' 20%이상 급등해, 비트코인이 20%이상 가까이 급등해 화제가 되고 있다. / 픽사베이

[한국스포츠경제=고예인 기자] 비트코인, 우려 속 다섯 달 만에 “깜짝이슈”

비트코인이 20%이상 가까이 급등해 화제가 되고 있다.

2일 가상화폐거래서 빗썸에 따르면 비트코인이 5개월 만에 폭등했는데 이를 두고 ‘만우절’ 해프닝 때문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한편, ‘가상화폐’ 이슈로 일본 아이돌 시장까지 점령했다.

일본에서는 월급을 ‘비트코인’으로 받으며, 각자 가상화폐의 이름을 가진 일명 ‘가상통화 소녀’라고 불리는 걸그룹이 탄생하기도 했다.

얼마 전에는 가면을 벗으며 각자 ‘이더러움’ ‘비트코인’ 등 자신들의 이름을 외치며 안무를 하기도 했다.


관련기사